• 커뮤니티 등급제

베스트글

인쇄
목록 윗글 아래글
금요일에 미리보는 주간 투자전략 조회 : 1942
증권가속보3 (211.211.***.217) 작성글 더보기
쪽지 쓰기
친구 추가
등급 포졸
2016/02/19 09:02
 

>> 주간 주식시장 프리뷰


▶투자전략: 저PBR주의 적정가치 회귀 현상 지속


▶KOSPI 주간예상: 1,880~1,930p


- 상승요인: 각국 중앙은행의 통화정책 공조 지속 가능성, 유가 등 원자재가격 하방경직성 확보 가능성


- 하락요인: 사드 배치 문제에 따른 중국 관련주 우려, 4분기 실적 발표 우려


▶다음 주 주식시장 전망


- 다음주 사드 배치 문제에 따른 중국 대응 이슈 지속 예상: 북한의 핵, 미사일 도발로 가시화된 주한미군 한반도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배치 문제를 두고 우리나라와 중국간 갈등이 고조되기 시작. 한.미 양국이 사드 배치 협의를 공식화하면서 우리나라와 중국간 갈등이 표면화되는 양상. 중국이 사드 배치 문제에 대한 반발 수위를 높여가고 있어, 예전의 마늘파동 수준은 아니더라도 감정적인 대응이 나올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다는 의견이 존재. 반면, 센티먼트 측면을 제외하고 파급 여파와 기간이 메르스 사태 보다는 크지 않을 것이라는 의견도
팽팽히 맞서는 상황

- 과거 중국의 무역 제재의 사례를 살펴보면, 2000년 한중 마늘 분쟁, 2010년 중일 영토분쟁에 따른 희토류 수출
금지, 2011년 미중 상호 반덤핑 관세 부과, 2012년 중 미유 태양광패널 관련 반덤핑 관세 부과 등이 존재

- 최근 주식시장에서 우려하는 중국 여행 계획 취소 및 주요 상품(희토류 등)의 수출/수입 금지 등은 한일 센카쿠
열도 분쟁 당시 중일 관계 악화가 고조되는 시기에 나타난 상황. 당시 베이징, 상하이 등에서 반일 시위가 연일 개최되고, 중국 어선 잔치슝 선장 석방 문제에 대해 해당 정부의 첨예한 대립이 존재

- 대응전략: 통화정책 무용론, 도이치방크 위기설 등으로 촉발된 꼬리위험 확대 우려가 진정되면서 KOSPI는
1,900p를 회복. 주요국 통화 공조 및 중앙은행의 빠른 시장과의 소통으로 안도랠리 연장 예상. 유가 하방경직성 확보 가능성과 함께 투자자들이 증시 변동성 확대에 대한 대응을 고PER보다는 저PBR주의 비중 확대로 대처하고 있다는 점에서 소재/산업재 관심 유효


>> 경제 Preview


▶다음 주 매크로 전망: 유로존 제조업 PMI 및 미국 내구재주문


- 유로존 제조업 PMI(2/22): 유로존의 2월 제조업 PMI 예비치는 전월(52.3)보다 소폭 하락할 전망. 하위 항목 중
전체 제조업 PMI에 선행하거나 동행성을 가진 신규주문, 생산 및 수출주문 지수가 전월비 부진했기 때문

- 글로벌 수요 둔화 및 유로화 강세 전환 등으로 유로존 경기 회복세가 다소 약화될 가능성 높음. 이에 최근 드라
기 ECB 총재가 3월 중 추가 경기 부양책 가능성을 시사

- 미국 내구재주문(2/25): 미국의 1월 내구재주문은 전월대비 2.3% 증가했을 것으로 예상(Bloomberg 컨센서스).
연초 이후 달러화의 강세 압력이 낮아진 영향을 받았을 것으로 보이기 때문

- 미국의 1월 산업생산 증가율이 전월대비 0.9%로 시장 예상치(0.3%)를 크게 상회한 점을 감안시 내구재 주문이
시장 컨센서스보다 더 증가할 가능성 높음. 1월 내구재 산업생산은 전월대비 0.5% 증가했으며, 자동차 생산은 전월대비 5.0% 증가


NH 김병연




0 0

한마디 쓰기 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목록 윗글 아래글
윗글
VR(가상현실) 관련주 정리
아랫글
좋은 점과 나쁜 점

 

  • 윗글
  • 아랫글
  • 위로
기법강의
증시타임라인
코스피
1969.17

▲12.11
0.62%

실시간검색

  1. 현대드림4호1,950▼
  2. 유수홀딩스9,700▲
  3. 한일진공2,610▼
  4. 현대상선12,200↑
  5. 케이티롤6,140▼
  6. 신풍제약9,290▼
  7. 씨그널엔터테2,220▲
  8. 파라다이스15,950▲
  9. 세우테크8,810▲
  10. SK하이닉스28,6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