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목미니차트
3,425 ▼10 (-0.29%) 08/19 10:02

  • 희망나눔 주주연대

토론·상담

글쓰기 답글 인쇄
목록 윗글 아래글
'코스닥의 별'이라더니…1년새 주가 반토막도 조회 : 938
스톡king (222.233.***.199) 작성글 더보기
쪽지 쓰기
친구 추가
등급 장군
2016/05/03 19:43
 

한국거래소가 지난해 우량 기업으로 선정한 코스닥 `라이징 스타` 기업 28곳의 주가 등락률이 시장 평균 수익률에도 못 미친 것으로 조사됐다. 이들 기업 중 절반 이상(15곳)이 그해 영업이익률이 하락했으며 2곳은 영업이익이 적자로 전환해 당초 선정 취지가 무색하다는 지적이다.

3일 거래소에 따르면 작년 라이징 스타 28개 종목의 최근 1년 평균 주가 등락률은 -1.89%로 같은 기간 코스닥 평균 수익률(0.18%)보다 2.07%포인트 낮았다. 거래소는 코스닥시장 활성화를 위해 주력 제품의 세계 시장 점유율이 3위 이내인 코스닥 기업을 대상으로 매년 라이징 스타를 선정하고 있다.

작년에 선정된 라이징 스타 기업 중 최근 1년간 주가가 가장 많이 하락한 기업은 광픽업렌즈 제조업체인 엘엠에스였다. 엘엠에스 주가는 지난해 4월 말 대비 지난 2일 기준 49.88% 하락했다. 전방 디스플레이 업종 부진 탓에 작년 영업이익률이 5.89%로 전년 대비 7.62%포인트 감소했다. 그럼에도 2013년 이후 올해까지 4년 연속 라이징 스타 기업으로 지정됐다. 반도체 테스트 장비부품 제조업체 ISC(-41.4%), 전자부품 제조업체 솔루에타(-38.06%), 세라믹 수동부품 생산업체 이노칩(-30.26%), 금속관 이음쇠 제조·판매업체 성광벤드(-23.57%) 등 주가가 최근 1년 사이 큰 폭으로 하락했으나 이들 모두 올해 라이징 스타로 지정됐다.


정훈석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라이징 스타 기업들이 속해 있는 업종지수 자체가 침체돼 있기 때문에 시장 평균 대비 주가 흐름이 약할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거래소 기준은 이미 증시에 반영된 과거의 사실, 정량적 분석, 펀더멘털 중심이기 때문에 기업의 성장성을 제대로 반영하지 못한다는 지적이다.


지난해 선정된 라이징 스타 기업 업종은 반도체 및 관련 업체(7곳) 전자장비·기기(5곳) 디스플레이 및 관련 부품(3곳) 휴대폰 및 관련 부품(3곳) 등 특정 업종 쏠림현상이 심했다.


정미영 코스닥시장 마케팅팀장은 "재무적인 부분에서 이익을 많이 못 내더라도 기술력 있는 기업들이 라이징 스타에 선정될 수 있도록 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

매일경제




닫기
운영배심원 의견이란?

게시판 활동 내용에 따라 매월 새롭게 선정되는 운영배심원(10인 이하)이 의견을 행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배심원 4인이 글 내리기에 의견을 행사하게 되면 해당 글의 추천수와 반대수를 비교하여 반대수가 추천수를 넘어서는 경우에는 해당 글이 블라인드 처리 됩니다.

※ 본 기능은 시범적용으로 추후 운영방침이 개선될 수 있습니다.

글 글 글 글

한마디 쓰기 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글쓰기 답글
목록 윗글 아래글
윗글
6월 14일 이슈&섹터 스케줄
아랫글
총선테마로 반드시 대폭발!

 

  • 윗글
  • 아랫글
  • 위로

오늘의 이슈
코스피
1934.86

▲7.69
0.40%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153,500▼
  2. 셀트리온헬스41,500▲
  3. 헬릭스미스179,600▲
  4. 삼성전자43,900-
  5. 에스피시스템9,440▼
  6. 동진쎄미켐15,150▲
  7. 다날3,670▲
  8. 한솔테크닉스7,720▲
  9. 신라젠13,700▲
  10. 써니전자3,1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