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목미니차트
555 ▲6 (+1.09%) 03/27 장마감 관심종목 관심종목

  • 새로운 정보

토론·상담

글쓰기 답글 인쇄
목록 윗글 아래글
영풍 저평가 심하네…계열사 지분가치만 시가총액 1.4배 조회 : 3186
스톡king (175.116.***.54) 작성글 더보기
쪽지 쓰기
친구 추가
등급 장군
2016/05/21 00:18
 

비철금속 제련업체 영풍이 주식시장에서 절대적으로 저평가를 받고 있다는 분석이 나왔다. 현재 시가총액이 계열사 지분과 부동산 가치 대비 60%에 불과하다는 것이다. 영풍은 제련업체 고려아연과 인쇄회로기판(PCB) 제조업체 코리아써키트·영풍전자, 연성회로기판(FPCB) 제조업체 인터플렉스, 반도체 패키징업체 시그네틱스 등을 거느리고 있다. 영풍은 고려아연 지분 26.91%를 보유하고 있고 코리아써키트 지분 36.13%, 인터플렉스 지분 13.28%, 시그네틱스 지분 31.62%를 갖고 있다. 비상장사인 영풍전자 지분은 100%를 보유 중이다.

20일 종가 기준 이들 영풍 계열사 지분 가치를 모두 합치면 2조5871억원에 달한다. 주력 계열사인 고려아연 지분 가치만 2조4000억원에 달한다. 반면 영풍의 시가총액은 1조8494억원에 불과하다. 계열사 지분 가치가 시가총액의 1.4배가 넘는다는 계산이다. 영풍은 부동산 등 유형자산도 적지 않다. 1분기 말 유형자산 보유 규모가 장부가 기준으로 8208억원이며, 이 중 5273억원이 종로 영풍문고 빌딩과 서울 논현동 본사 빌딩 등 부동산 자산이다. 

알짜 자산주임에도 영풍 주가가 저평가되고 있는 것은 최근 실적 부진 때문이다.


영풍은 올 1분기 연결 기준으로 매출 5992억원에 영업손실 17억원을 기록했다. 지난해 4분기 6억원의 영업손실을 낸 데 이어 2분기 연속 영업손이다.


하지만 2분기에는 이 같은 상황에 변화가 있을 전망이다. 대신증권은 최근 보고서를 통해 영풍이 2분기 별도 기준 205억원, 연결 기준 71억원의 영업이익을 낼 것으로 예상했다.

매일경제




닫기
운영배심원 의견이란?

게시판 활동 내용에 따라 매월 새롭게 선정되는 운영배심원(10인 이하)이 의견을 행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배심원 4인이 글 내리기에 의견을 행사하게 되면 해당 글의 추천수와 반대수를 비교하여 반대수가 추천수를 넘어서는 경우에는 해당 글이 블라인드 처리 됩니다.

※ 본 기능은 시범적용으로 추후 운영방침이 개선될 수 있습니다.

글 글 글 글

한마디 쓰기 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글쓰기 답글
목록 윗글 아래글
윗글
[IT] 소프트뱅크, ARM 인수 영향
아랫글
[영풍(000670)] 진정한 가치주. 지금이 바로 저점매수 기회!

 

  • 윗글
  • 아랫글
  • 위로

오늘의 이슈
코스피
1717.73

▲31.49
1.87%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184,000▲
  2. 셀트리온헬스67,900▲
  3. 씨젠115,900▲
  4. 삼성전자48,300▲
  5. 셀트리온제약62,300▼
  6. 신풍제약13,000▲
  7. 파미셀19,000▲
  8. 미코12,500↑
  9. 에이치엘비85,500▼
  10. 코미팜23,6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