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목미니차트
708 ▼6 (-0.84%) 07/16 장마감

  • 희망나눔 주주연대

토론·상담

글쓰기 답글 인쇄
목록 윗글 아래글
"정작 방한하니"…'반기문 테마주' 줄줄이 급락 조회 : 711
스톡king (222.233.***.26) 작성글 더보기
쪽지 쓰기
친구 추가
등급 장군
2016/05/25 19:33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의 방한을 앞두고 꾸준히 올랐던 '반기문 테마주'들이 25일 급락세를 보였다.

반 총장은 이날 오후 제주공항에 도착, 26~27일 일본 일정을 소화하는 등 6일간 머물 예정이다.

'반기문 테마주'의 대표 주자인 보성파워텍은 이날 코스닥시장에서 전날보다 16.65% 떨어진 9천960원으로 거래를 마쳤다.

보성파워텍은 전력 기자재 전문 제조업체로, 반 총장의 친동생인 반기호 씨가 부회장으로 있다.

이 종목은 반 총장의 방한 검토 소식이 알려진 4월22일 7천50원에서 이달 16일엔 1만4천750원으로 100%가량 올랐었다.

이후 조정을 받았지만 전날에는 3.91% 상승했다.

반 부회장이 사외이사로 있는 자동차 엔진 제조업체인 광림도 이날 20.13% 급락한 6천150원에 마감했다.

광림은 액면분할을 마치고 거래가 재개된 지난 18일 상한가를 치며 나흘간 고공비행하다가 전날 8%의 낙폭을 보이며 약세로 돌아섰다.

지난 11일 3천670원에서 20일 장중 8천250원까지 치솟았던 성문전자는 18.92% 떨어진 5천400원에 거래가 끝났다.

사흘째 약세다.

씨씨에스는 장 초반 한때 '반기문 테마주' 가운데 홀로 오름세를 보였으나 오후 들어 하락세로 전환해 결국 6.58% 빠진 2천60원에 마감했다.

이 종목은 7거래일 연속 약세를 보여 반 총장 방한을 재료로 30%가량 급등했던 지난 13~14일의 전 거래일(2천235원)보다도 주가가 낮아졌다.


이밖에 한창(-17.05%), 휘닉스소재(-7.9%), 신성이엔지(-1.01%) 등 나머지 관련 테마주도 하락세를 면치 못했다.


전문가들은 반 총장의 방한에도 관련주들이 맥을 못추는 배경에 대해 자연스러운 조정이라고 분석한다.


주가가 오를 만큼 올랐다고 판단한 투자자들이 반 총장 방한을 계기로 차익매물을 쏟아내고 있다는 설명이다.


증권사 관계자는 "정치인 테마주는 대부분 학연과 지연 등으로 얽힌 막연한 인맥과 시장의 소문을 근거로 형성되는 경우가 많아 투자에 유의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연합뉴스




닫기
운영배심원 의견이란?

게시판 활동 내용에 따라 매월 새롭게 선정되는 운영배심원(10인 이하)이 의견을 행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배심원 4인이 글 내리기에 의견을 행사하게 되면 해당 글의 추천수와 반대수를 비교하여 반대수가 추천수를 넘어서는 경우에는 해당 글이 블라인드 처리 됩니다.

※ 본 기능은 시범적용으로 추후 운영방침이 개선될 수 있습니다.

글 글 글 글

한마디 쓰기 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글쓰기 답글
목록 윗글 아래글
윗글
6월 3일 이슈&섹터 스케줄
아랫글
반기문 총장 방한 앞두고 테마주 줄하락

 

  • 윗글
  • 아랫글
  • 위로

오늘의 이슈
코스피
2091.87

▲9.39
0.45%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188,500▲
  2. 후성12,100▲
  3. 셀트리온헬스51,400▲
  4. 삼성전자46,850▲
  5. 이아이디711▲
  6. 삼화콘덴서53,300▲
  7. 키다리스튜디5,060▲
  8. 켐트로스4,355▲
  9. 동진쎄미켐16,450▼
  10. 미스터블루9,0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