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목미니차트
8,310 ▲50 (+0.61%) 08/22 11:16

  • 희망나눔 주주연대

토론·상담

글쓰기 답글 인쇄
목록 윗글 아래글
코스피 2,010선 강보합…외국인 13거래일째 '사자' 조회 : 706
스톡king (116.37.***.133) 작성글 더보기
쪽지 쓰기
친구 추가
등급 장군
2016/07/25 19:45
 

삼성전자 150만원선 '위태'…코스닥은 이틀째 하락

코스피가 25일 외국인의 13거래일 연속 순매수 행진에도 강보합권에서 숨 고르기를 지속했다. 이날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1.98포인트(0.10%) 오른 2,012.32로 장을 마쳤다.

지수는 4.40포인트(0.22%) 오른 2,014.74로 개장한 뒤 기관과 외국인의 동반 매

수에 힘입어 장중 2,020선을 잠시 넘었지만 기관의 매도 전환에 상승분 대부분을 반납했다.

다만 5거래일 만에 상승세 전환에는 성공했다.

최근 증시 랠리로 인해 높아진 지수 수준이 부담으로 작용해 상승 탄력을 둔화시키는 모습이다.

코스피가 브렉시트(Brexit·영국의 유럽연합 탈퇴) 이후 세계 각국의 통화완화 정책 기대감 등으로 2,000선을 회복하자 기관의 차익실현성 매물도 꾸준히 나오고 있다.

김지형 한양증권 연구원은 "기술적 부담이 커진 가운데 상승 동력이었던 정책 모멘텀이 중립적으로 전환될 것으로 보인다"며 "추격 매수는 자제할 것을 권한다"고 말했다.

김용구 하나금융투자 연구원도 "정책 기대감 약화와 시장의 상승 피로 누적에 따른 차익 매물이 등장할 수 있다"며 "코스피 2,000선을 경계로 한 중립 이하의 시장 흐름이 전개될 수 있다"고 말했다.

이번 주 SK하이닉스, 네이버, 현대차 등 주요 기업의 2분기 실적이 줄줄이 발표되는 점, 미국의 7월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등 글로벌 빅 이벤트를 코앞에 둔 점 등도 시장 경계심을 키울 수 있는 요소다.

이날 유가증권시장에서 외국인은 1천984억원어치를 사들이며 13거래일 연속 순매수 행진을 이어갔다.

기관과 개인은 각각 819억원어치, 1천118억원어치를 팔아치웠다.

프로그램 매매를 통해서는 46억원어치가 순매수됐다.

코스피 시장의 전체 거래대금은 4조14억원, 거래량은 3억4천673만주로 집계됐다.

업종별로는 등락이 엇갈렸다.

운송장비(2.31%), 통신업(2.17%), 은행(2.06%), 금융업(1.94%), 증권(1.82%) 등은 올랐고 섬유·의복(-2.97%), 의약품(-1.52%), 비금속광물(-1.15%), 기계(-1.09%) 등은 내렸다.

시가총액 상위주는 삼성전자와 아모레퍼시픽을 제외하고 대체로 오름세였다.

연일 신고가를 경신하던 삼성전자는 전 거래일에 1.75% 떨어진 데 이어 이날도 0.92% 하락 마감하며 150만원선도 위태롭게 됐다.

아모레퍼시픽은 2.65% 하락했다.

반면 2분기 실적 발표를 앞둔 현대차가 5.04% 상승한 것을 비롯해 한국전력(0.82%), 현대모비스(1.14%), SK하이닉스(1.56%) 등은 강세였다.

호텔신라는 2분기 실적 부진에 4.75% 내린 채 거래를 마쳤다.

SPC그룹이 국내 출점한 버거 체인점 '쉐이크쉑'(Shake Shack)의 인기에 SPC그룹 내 유일한 상장사인 삼립식품은 장중 6% 가까이 올랐다가 차익실현 매물이 나오며 2.83% 하락한 채 마감했다.

롯데쇼핑은 오너 리스크와 실적 부진 등이 겹치며 장중 사상 최저가인 19만2천500원까지 내려갔으나 저가 매수세가 몰리며 0.52% 상승한 채 장을 마쳤다.

이밖에 중국 정부가 한국과 일본, 유럽연합(EU)의 전기강판에 최대 46.3%의 반덤핑 관세를 부과하기로 했다는 소식에 현대제철(-1.00%) 등 철강주가 들썩였다.

코스닥지수는 전날보다 2.58포인트(0.36%) 내린 704.96에 장을 마치며 이틀 연속 하락했다.

지수는 2.67포인트(0.38%) 오른 710.21로 출발했으나 오전 중 하락세로 전환했다.

코스닥시장에서는 개인과 외국인이 각각 556억원과 75억원어치를 사들였으나 기관이 512억원어치를 순매도했다.

코스닥 거래대금은 3조4천294억원이고 거래량은 8억8천327만주로 집계됐다.


코스닥시장에서 세라믹 소재 전문기업 쎄노텍은 합병 상장 첫날인 이날 13.39% 하락 마감했다.


룽투코리아는 증강현실(AR) 기반 모바일 게임을 연내 출시한다는 소식에 12.22% 급등했다.


코넥스시장에서는 모두 101개 종목의 거래가 체결됐으며 거래대금은 총 37억4천만원 수준이었다.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날보다 달러당 2.6원 오른 1,137.0원에 장을 마쳤다.

연합뉴스




닫기
운영배심원 의견이란?

게시판 활동 내용에 따라 매월 새롭게 선정되는 운영배심원(10인 이하)이 의견을 행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배심원 4인이 글 내리기에 의견을 행사하게 되면 해당 글의 추천수와 반대수를 비교하여 반대수가 추천수를 넘어서는 경우에는 해당 글이 블라인드 처리 됩니다.

※ 본 기능은 시범적용으로 추후 운영방침이 개선될 수 있습니다.

글 글 글 글

한마디 쓰기 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글쓰기 답글
목록 윗글 아래글
윗글
1월 20일 이슈&섹터 스케줄
아랫글
증권업계 '주총데이'…대부분 일사천리로 마무리

 

  • 윗글
  • 아랫글
  • 위로

오늘의 이슈
코스피
1957.99

▼-6.66
-0.34%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155,000▼
  2. 삼성전자43,950▼
  3. 카카오134,000▲
  4. 인스코비3,390▲
  5. 파워넷4,400▲
  6. 효성첨단소재132,500▲
  7. 케이엠더블유58,400▲
  8. 셀트리온헬스42,100▼
  9. 나노메딕스8,660▼
  10. 헬릭스미스189,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