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목미니차트
3,875 ▼55 (-1.4%) 12/12 장마감 관심종목 관심종목

  • 희망나눔 주주연대

토론·상담

글쓰기 답글 인쇄
목록 윗글 아래글
주시 조회 : 2237
soriz123 (61.79.***.113) 작성글 더보기
쪽지 쓰기
친구 추가
등급 평민
2017/01/23 17:28
 

만일 사람이 미래를 알 수있다면, 그것처럼 재미없는일도 없을겁니다.

또 매일 행복한 일만 벌어진다면, 과연 글자그대로 행복일까요?

천상의 신선들이 지구별에 내려오기 위해 예약티켓을 끊고 엄청난 줄을 서고 있다합니다.


사람인생이나, 주식,또는 파생(선물옵션)시장은 항상 up,down이 존재합니다. 그래야 시장이 재미있기도 하구요.

많은 어려움을 겪으며,마침내 목표한 바를 이루었을때, 인간은 비로소 행복을 느낍니다.

어렸을때, 갖고싶은 장난감을 부모님께서 차일피일 이루다 사주시는것과,요구하자마자 사주실때를 비교해 본다면,

바로 이해할 수가 있겠죠.


쉽게 얻는건 쉽게 잊혀지기 마련이죠.

아마도 현재 주식시장이나, 파생시장에 참여하시는 개인들중에 대부분은 본업을 따로 가지고 계신 부업으로 투자나

트레이딩을 하실 겁니다. 어쩌면 세상에서 가장 어려운 일을 접하는데, 부업으로 한다면,결과적으로 깨지는것은

당연한 겁니다.

깨진다고 자신을 비하하거나,자책할 필요는 없다는 것이죠.

뭐든 자신이 집중하는 일이 분명 이루어 집니다.

본업과 부업을 한다면,당연히 본업에 더 집중하게되고, 집중력 자체도 두가지로 갈리다 보니,산만해져서 본업, 부업 둘 다

잘될리가 없지요.

이치가 당연히 그러할진데, 돈을 잃는게 자명합니다.

그런데도 자책하고 힘들어 합니다. 사람이라면,당연한데도 말이죠.


알고 임하는것과 모르고 임하는것은 천지차입니다.

모르니까 깜깜하고 답답하고 손해를 보는것입니다.

문제는 주식시장이나,파생시장이나 상대방이 있다는 겁니다.

단순한 암기위주의 공부라면,열심히 외우고,자주 접하면, 이겨낼 수 있으나,자신보다 월등한, 자금력, 정보력, 슈퍼컴퓨터가 있는 상대가

있는 주식파생시장에서 승리하기란 여간 힘든게 아니라는 것이죠.


그러나 이길수는 없어도 편승할 수는 있습니다.

호랑이 등에 탓다가 알아서 잘 내려온다면, 가장 현명할 수 있다는 것이죠.

15년을 주식시장에 몸 닫고, 5년을 파생시장에서 살아남다 보니 깨달은 것입니다.

특히 주식과 파생은 말 그대로 부모와 자식간입니다.

주식을 모르고서는 절대로 파생시장에서 성공할 수가 없습니다.


둘 다 시장메이져와 작전세력이 관장하는 게임이니까요.

음로론이 아닌 음모입니다.

그들이 시장을 만들어가고, 관장하니 그들의 마음데로 시장이 변해가는 것이니까요.

하지만, 무시무시한 그들에게도 꼭 지켜야하는 원칙과 룰이 있습니다.

그걸 안다면, 호랑이등에 올라타서 신나게 달린다음 호랑이가 알아차리기전에 내릴수가 있습니다.


어떻게 하면,그들의 생각을 눈치챌 수가 있을까요?

정보? 보통개인투자자에게 그런 고급정보가 과연 얼마나 지속적으로 올가요? 아마도 나중에 설겆이용으로 써먹기위한 밑밥용 정보는 한두번

접할 수 있을지 모르나 지금껏 20년이상 시장에 있으면서, 정보로 지속적인 수익을 냈다는 사람을 본 적이 없습니다.


그래프는 하루하루의 주가나 파생의 움직임의 기록입니다.

거기엔 해석만 잘 할 수가 있다면,우리 상대방의 의도를 파악할 수있는 단서가 얼마든지 있습니다.

그들이 시세를 낸 후 팔아먹기위한 미끼용으로도 그래프는 사용되기 때문입니다.

그래프는 단타, 중타, 장타 등 모든것이 가능해야 되는데, 그것이 다 되는 그래프는 그렇게 많지 않습니다.

지속적인 수익의 관건은 그래프를 어떻게 해석하느냐, 상대방은 어떻게 그래프를 만들어가고, 속임수를 쓰느냐 그것을 알수있느냐에 달렸으며,

기술적인 부분은 그것이 전부라고 해도 과언이 아닐겁니다.


20년간을 주식과 파생세계에 몸담으면서, 주식과 파생승률90%이상을 지속적으로 내는 실력을 만들수있었던건 운좋게도 애초부터 음모론의 관점에서,

시장을 파악한 덕분이라 생각됩니다.

이 곳 팍스에 너무도 많은분들이 주식이나 파생으로 힘들어 하시는걸 많이도 목도했습니다만, 정말 이 직업이 아니면 살 가치가 없다고 생각하고, 매진하는분들은

그리 많이 보지는 못했습니다. 이 직업은 목숨을 걸어야 성공하는 직업이며, 그정도로 집중해야만 보람을 찾을 수가 있습니다.

그러나, 애초부터 길을 잘못들어 헤매이는분들이 대다수입니다. 남과 다르게 생각하기가 참 힘든곳이라서 그럴겁니다.

각설하고, 제 20년의 노하우를 무료로 전수할 두세분을 찾습니다. 물론 제가 말씀드리는 조건을 수락하는 분이어야 하고요. 현재 자본금 1억이상 부채없이 운용하시는분에

한정합니다. 중요한건 서로에 대한 신뢰이기에, 제 노하우를 미리 오픈하고 얘기합니다.

제 자신 오랜시간 숙고한끝에 일면식이 없는분이 서로에게 윈윈할 수 있다는 생각에 글을 올려보았습니다.



인생에서의 기회는 뜻하지 않게 오는경우가 많고, 자신도 느끼지 못하는순간에 지나가버리고 맙니다.

팍스넷에 이런글이 있다고, 처음의 선입견부터 가지고, 무시한다면, 기회를 잃을것이요. 내용의 알참으로 사람을 알아보고, 저와 손을 잡는다면, 인생의 기회중

하나를 쟁취하시는겁니다. 이왕 세상에 나서 살다 죽는다면, 경제적으로 누릴건 모두 누리고, 죽어야하지 않을까요?

언제까지나 현상유지, 먹고사는데만 급급!! 사회적 하층민으로 살아가실겁니까?

전 일단 만나서 설명하는 시간을 갖고, 마음에 드시지 않는다면, 저와 인연을 갖지 않으셔도 됩니다. 제 설명을 들어보신다면, 많은 신뢰가 오실겁니다.

제가 서울에 있기에 지방에서 관심이 있으시다면, 올라오셔야 할겁니다. 그러나, 돈버는데, 거리가 무슨소용일까요? 믿지못해 못오는 것일뿐이죠.

그러나, 만나서 실망을 혹여라도 하시더라도, 그만큼 경험과 내공이 쌓인다는 긍정적인 마인드라면, 성공하실수가 있습니다.

main1000골뱅이 네이트닷컴에 연락처{전화번호} 꼭 기입하셔서 메일주시면, 제가 연락을 드리겠습니다.







닫기
운영배심원 의견이란?

게시판 활동 내용에 따라 매월 새롭게 선정되는 운영배심원(10인 이하)이 의견을 행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배심원 4인이 글 내리기에 의견을 행사하게 되면 해당 글의 추천수와 반대수를 비교하여 반대수가 추천수를 넘어서는 경우에는 해당 글이 블라인드 처리 됩니다.

※ 본 기능은 시범적용으로 추후 운영방침이 개선될 수 있습니다.

글 글 글 글

한마디 쓰기 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글쓰기 답글
목록 윗글 아래글
윗글
로지시스 갑자기 이게 웬말이냐!!!!!
아랫글
[투데이리포트]로지시스, "사업 정상화 시작…" -삼성증권

 

  • 윗글
  • 아랫글
  • 위로

오늘의 이슈
코스피
2137.35

▲31.73
1.51%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171,000▲
  2. 삼성전자53,300▲
  3. 셀트리온헬스48,400▲
  4. 국일제지6,510▲
  5. 대한뉴팜10,350▲
  6. 한진칼우38,200▲
  7. 필룩스7,510▲
  8. 네이처셀7,860▲
  9. 켐트로닉스15,950▼
  10. 신라젠14,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