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목미니차트
5,920 ▼60 (-1.0%) 08/16 장마감

  • 희망나눔 주주연대

토론·상담

글쓰기 답글 인쇄
목록 윗글 아래글
[서진시스템(178320)] 다양한 전방산업에서 4차산업혁명 수혜주로 부각 조회 : 747
증권가속보3 (72.226.***.201) 작성글 더보기
쪽지 쓰기
친구 추가
등급 대감
2017/05/10 09:26
 
기지국 통신장비 메탈케이스 사업 기본, 매출비중 55.4%

- 1996년 7월 설립, 2007년 10월 법인전환. 2017년 3월 27일 코스닥 상장

- 사업초기 통신부품 다이캐스팅 및 메탈가공에 치중했으나, 2011년 베트남법인 서진시스템비나, 2014년 중국 심천법인 서진일렉트로닉시스템, 2014년 11월 베 트남법인 서진비나 등을 설립하여 베트남 진출은 물론 스마트폰 메탈케이스 사업 을 본격화함. 2015년 12월에 텍슨을 인수(지분 99.8%, 통신장비 부품 및 반도 체장비 부품 제조)하고, 2016년 12월에 베트남법인 서진오토를 설립하여 반도 체, 자동차, ESS 등 사업 다각화를 추진함

투자포인트:

- 1) 국내 5G, 베트남 5G 투자 확대 수혜주: 통신장비 부품의 매출비중이 55.4% 를 차지하고 있는 가운데, 국내 5G, 인도 및 베트남 4G 등 투자가 본격화되고 있어 통신 기지국장비 케이스 수요 증가 예상. 특히 텍슨을 인수하면서 매출 급 성장. 주요고객은 삼성전자로 수요량의 58.3% 공급(2015년 기준). 2015년 통신 장비부품 매출액 406억원에서 지난해 텍슨 매출을 포함하여 918억원 달성함. 2017년 예상매출액은 전년대비 +20.0% 증가한 1,102억원을 전망함.

- 2) 사업다각화에 성공, 안정적인 성장 지속 전망: 통신장비 중심에서 휴대폰, 반 도체, 자동차 등으로 적용분야를 확대하면서 사업다각화를 추진하고 있어 안정적 인 성장 지속 전망. ① 휴대폰부품(매출비중 24.2%): 2014년말에 메탈케이스를 공급시작, 관련 매출은 2015년 301억원, 2016년 401억원을 달성함. 2017년 예 상 매출액은 전년대비 약 +50% 증가한 600억원을 예상함. ② 반도체장비 부문 (매출비중 10.2%): 3D NAND 설비투자 활성화로 장비 수요 증가하고 있는 가 운데, 2016년 관련 매출액은 169억원이었으며, 올해는 전년대비 +70% 증가한 288억원을 예상함. ③ ESS 부품(매출비중 4.7%): ESS(Energy Storage System) 산업 급성장 중으로 삼성SDI를 기반으로 품목 확대 및 고객다각화를 통해 매출 성장을 기대. 2016년 79억원 매출액이 올해는 196억원까지 전망

주가는 2017년 기준 PER 8.8배 수준으로 동종업계와 유사한 수준

- 현재주가는 공모가 대비 +31.0% 높게 거래되고 있으며, 2017년 예상실적 기준 PER 8.8배 수준으로 국내 유사업체(성우전자, 유아이엘, 이랜텍, 인탑스, 서원 인텍 등) 평균 PER 8.2배 대비 유사한 수준임

유진 박종선



닫기
운영배심원 의견이란?

게시판 활동 내용에 따라 매월 새롭게 선정되는 운영배심원(10인 이하)이 의견을 행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배심원 4인이 글 내리기에 의견을 행사하게 되면 해당 글의 추천수와 반대수를 비교하여 반대수가 추천수를 넘어서는 경우에는 해당 글이 블라인드 처리 됩니다.

※ 본 기능은 시범적용으로 추후 운영방침이 개선될 수 있습니다.

글 글 글 글

한마디 쓰기 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글쓰기 답글
목록 윗글 아래글
윗글
[서진시스템(178320)] 1Q17 Review: 당사 추정치와 유사한 수준의 실적 달성
아랫글
[서진시스템(178320)] 다양한 전방산업에서 4차산업혁명 수혜주로 부각

 

  • 윗글
  • 아랫글
  • 위로

오늘의 이슈
코스피
1927.17

▼-11.20
-0.58%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154,000▲
  2. 셀트리온헬스41,450▲
  3. 에스모6,770▲
  4. 신라젠13,600-
  5. 삼성전자43,900▲
  6. 에이치엘비32,650▲
  7. 오이솔루션57,500▼
  8. 코미팜11,000▲
  9. 셀트리온제약30,800▼
  10. 후성9,9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