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목미니차트
2,970 ▼90 (-2.94%) 08/23 장마감

  • 희망나눔 주주연대

토론·상담

글쓰기 답글 인쇄
목록 윗글 아래글
배당금 주는 수수께끼 종목 조회 : 514
lllCNHlll (118.221.***.131) 작성글 더보기
쪽지 쓰기
친구 추가
2017/07/06 19:28
 
배당금 주는 종목 중에서 주가가 액면가 미만인 종목은 [CNH]가 유일합니다.

그만큼 저평가 된 종목인데, 배당금 주는 우량종목 중에서 이렇게 매력적인 종목은 없지요!


제가 주식을 하면서... 전 종목을 통털어 배당금 주는 우량종목 중에서

[CNH]처럼 액면가 미만의 종목은 처음 봤습니다. 혹시 여러분들은 보셨나요?


상장폐지 직전의 형편없는 부실한 종목들도 액면가 보다는 대부분 주가가 더 높죠?

그런데... 배당금 지급하는 종목 중에서 액면가 미만이니 언젠가 반드시 대폭발할듯...


그리고 하나 더 중요한 점에 대해서 언급하면...


CNH의 부채가 400%라며 걱정하시는 분들이 있을 것 같아서 잠시 정리해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사실 이 종목은 대단한 우량주인데도 시장에서 철저히 소외된 이유로 잘못된 상식 때문입니다.

CNH의 주요업무는 금융업인데, CNH는 오히려 동종업종 중에서 부채율이 아주 낮은 편이다.
지금 당장 우리금융지주나 하나금융지주등의 부채비율을 확인해 보라. 1000%가 넘을 것이다.

부채란 쉽게 말해 남의 돈을 빌리는 것인데... 금융업은 고객의 돈을 예금의 행태로 빌리게 된다.
그런데 고객의 돈을 유치할수록 예금이자 부담과 함께 재무재표상으로는 당연히 부채로 잡히게 된다.

그럼 왜 은행은 예금이자까지 부담하면서 고객의 예금을 유치하는가?
그것은 더 높은 대출이자 수익으로 영업이익을 추구하는 금융업의 고유한 영업전략이기 때문이다.

보통 회사에서 은행의 돈을 빌리면 금융이자부담 때문에 영업이익이 그만큼 줄어들게 된다.
그렇지만 금융업은 대출이자를 통해 수익이 창출되기 때문에 부채를 오히려 자산으로 활용한다.

가령 상장폐지된 종목이나 관리종목 중에서도 CNH보다 부채비율이 낮은 곳 많습니다.
그런데도 배당금은 전혀 없다. 배당금은 영업이익이 있어야 그것을 주주들에게 배당하는 것이다.

부채비율이 낮은 종목들 중에서도 관리종목이 꽤 많은데 왜 그럴까요? 이익이 없기 때문이다.
반면 CNH는 부채비율이 400%가 넘으면서 무슨 자선사업가도 아니면서 배당금까지 지급할까요?

CNH는 부채가 400%가 넘으면서도 배당금을 줄 수 있는 것은 영업이익이 창출되기 때문이다.
관리종목은 자본잠식 당하여 영업이익이 발생하지 않으니 배당금 줄 형편이 안되었던 겁니다.




닫기
운영배심원 의견이란?

게시판 활동 내용에 따라 매월 새롭게 선정되는 운영배심원(10인 이하)이 의견을 행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배심원 4인이 글 내리기에 의견을 행사하게 되면 해당 글의 추천수와 반대수를 비교하여 반대수가 추천수를 넘어서는 경우에는 해당 글이 블라인드 처리 됩니다.

※ 본 기능은 시범적용으로 추후 운영방침이 개선될 수 있습니다.

글 글 글 글

한마디 쓰기 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글쓰기 답글
목록 윗글 아래글
윗글
이원컴포텍(088290), 신규시설투자
아랫글
연이은 수익, 다음 급등주를 미리 잡는 방법은? 라씨

 

  • 윗글
  • 아랫글
  • 위로

오늘의 이슈
코스피
1948.30

▼-2.71
-0.14%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151,500▼
  2. 셀트리온헬스41,000▼
  3. 일지테크6,560▲
  4. 아진산업3,280▲
  5. 에이치엘비40,000▼
  6. 코오롱생명과20,900▲
  7. 한국바이오젠7,500▲
  8. 삼성전자43,950▼
  9. 모나리자3,750▲
  10. 신라젠15,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