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목미니차트
4,905 ▼80 (-1.6%)
08/07 장마감 관심종목 추가 관심종목 관심종목
유앤아이에 대한 AI매매신호
현재ai매매신호는?

  • 새로운 정보

토론·상담

글쓰기 답글 인쇄
목록 윗글 아래글
[유앤아이(056090)] 선진국 진출은 기술력 검증, 장기적 관점으로 바라보자 조회 : 351
증권가속보3 (1.241.***.216) 작성글 더보기
쪽지 쓰기
친구 추가
등급 대감
2017/12/22 08:26
 
유앤아이는 세계 최초로 생체 흡수성 금속 소재인 ‘Resomet’을 개발한 회사로 선진 국 등지에서 미세침습 의료기기나 척추고정장치 등의 인증 허가를 받으며 기술력을 검증받고 있습니다. 선진 시장은 보수적이기 때문에 단기 급등의 성장성을 기대하기 보다는 장기적인 관점으로 바라보는 것이 중요하다고 판단합니다.  
 

생체 흡수성 금속소재 개발로 사업 확장 영역은 무한대 

유앤아이는 정형외과 의료기기 개발에 특화되어있는 기업이다. 투자 포인트는 1) 생체 흡수성 금속 소재 보유로 사업 영역 확대 다각화가 용이하다는 점, 2) 시판 허가 완료 제품이 늘어난다는 점, 3) 골이식 대체제 사업 확대할 것 이라는 점이다. 올해 말 일본이나 북미 시장 진출의 기반을 마련하고 있다는 점도 긍정적으로 판단한다. 2005년 글로벌 정형외과 의료기기 선두업체인 Zimmer사와 독점 공급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는 점은 제품 개발 및 제조능력수준이 높다는 것을 보여준다. 향후 이러한 기술력으로 소재를 활용한 제품을 다양화한다면 기존 생분해성 폴리머 대비 경쟁력을 가질 수 있는 성장 잠재력을 보유했다고 판단한다. 

Resomet 활용한 시판 허가 완료 제품 추가 기대 

연초 무릎 십자인대 재건에 활용이 될 수 있는 resomet Interference screw에 이어 지난달에는 인대나 건을 포함한 조직을 뼈에 고정하거나 재부착하기 위한 목적으로 활용될 수 있는 resomet suture Anchor까지 두가지 제품 국내 인허가를 완료하였다. 무릎 십자인대 재건에 사용되는 제품은 스포츠의학 분야 중 무릎질환에 가장 많이 쓰이는 제품이고 두번째 인허가 제품은 기존 주로 사용되는 분해성 폴리머 소재의 염증반응으로 인한 재수술 확률을 극복하고 보다 높은 고정력 부여가 가능한 제품으로 향후 매출 확대가 기대된다. 

선진국 정형외과 의료기기 시장 진출 모색 

북미시장에 척추고정장치 품목허가를 받은바 있다. 이를 미국 동부지역 의료 기관을 상대로 판매할 계획이다. 제품은 벨로픽스로 경추와 요추에 생긴 디스 크를 제거한 자리에 삽입해 척추를 고정하는 보철물이다. 미국 내에서 2등급 의료기기로 분류하는데 선진 시장 진출을 긍정적으로 판단한다. 정형외과용 미세침습 의료기기의 일본 판매 계약을 체결하며 진입에 성공하였 다. 일본은 인구 고령화에 따라 정형외과용 의료기기 시장이 발달되어 있으나 까다로운 인허가 규제로 진입이 어렵다. 인허가 획득 이외에 판매 계약 체결 은 보수적인 시장이기 때문에 단기적 높은 성장으로 이어진다고 판단할 수는 없지만 기술력을 보여주는 동시에 신제품 진출의 기반을 마련한다는 점에서도 유의미하다. 

키움 이지현



닫기
운영배심원 의견이란?

게시판 활동 내용에 따라 매월 새롭게 선정되는 운영배심원(10인 이하)이 의견을 행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배심원 4인이 글 내리기에 의견을 행사하게 되면 해당 글의 추천수와 반대수를 비교하여 반대수가 추천수를 넘어서는 경우에는 해당 글이 블라인드 처리 됩니다.

※ 본 기능은 시범적용으로 추후 운영방침이 개선될 수 있습니다.

글 글 글 글

한마디 쓰기 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글쓰기 답글
목록 윗글 아래글
윗글
[투데이리포트]유앤아이, "선진국 진출은 기술…" -키움증권
아랫글
유앤아이(056090), 전환사채권(CB)발행결정(무기명식 무보증 무담보 사모 전환사채, 160억원)

 

  • 윗글
  • 아랫글
  • 위로

오늘의 이슈
코스피
2351.67

▲9.06
0.39%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314,500▲
  2. 셀트리온헬스106,700▲
  3. 삼성전자57,500▼
  4. 카카오353,000▼
  5. 현대차147,000▲
  6. 씨젠312,200▲
  7. LG화학746,000▲
  8. SK하이닉스80,600▼
  9. 대한항공19,100▲
  10. 쏠리드9,9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