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목미니차트
830 ▼12 (-1.43%) 04/10 장마감 관심종목 관심종목

  • 새로운 정보

토론·상담

글쓰기 답글 인쇄
목록 윗글 아래글
꿈틀거리고 있는 새로운 잠룡 조회 : 684
에이프로젠H (110.10.***.84) 작성글 더보기
쪽지 쓰기
친구 추가
2018/01/27 08:29
 

에이프로젠HG(109960)는 올해 2월 오송공장을 완공하게 되면
이익률이 200%이상 급상승하면서 글로벌 시장진입을 목전에 두고 있다고 합니다.

또한
[에이프로젠HG]는 셀트리온과 삼성바이오에피스에 이어
블록버스터급 바이오시밀러를 선진국 시장에서 판매승인을 받은 국내 세번째 회사입니다.


[에이프로젠HG]에 그동안 누적된 3자배정금액이 대략 1300억 정도 됩니다.

실로 어마어마하지요? 이 엄청난 돈을 왜 투자했을까요?


그리고 이렇게 투자한 돈의 보호예수 물량이 2월 2일 풀립니다.

이 엄청난 돈을 이자도 없이 1년간 묶어 두었으니 세력의 입장은 어떠할까요?


아마도 엄청난 재료를 준비하여 주가를 폭발시키고 싶지 않을까요?

세력의 생각을nbsp;알수 없지만... 저는 특별한 마력에 이끌려 최근 관심갖게 되었습니다.


현재 [에이프로젠HG]의 상장주식수는 대략 5천만주 입니다. 상당히 많아 보이죠?
하지만 실제 유통되는 주식수는 1천만주도 되지 않습니다.

왜냐하면 1300억 규모의 3자배정으로 주식수는 늘어나 보이지만
현재 3자배정 유증물량 4천만주는 보호예수로 묶여 있는 물량이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주식계의 큰손 원영식이라는 인물이 조만간 복귀하리라 봅니다.

보수예수물량 풀리는 시점도 다가오고 있으니 어떤 시나리오가 반드시 있을듯...


어떤 시나리오일지 궁금하실텐데... 아래 뉴스내용으로 미루어 짐작해 보시기를...

1300억에 가까운 실로 엄청난 3자배정 납입은 주식의 새로운 역사를 경험하게 할듯...


==========================================================================
아래 뉴스내용을 확인하려면...
[
에이프로젠은 셀트리온과 삼성바이오에피스]또는
[
블록버스터급 바이오시밀러를 선진국 시장에서 판매승인]등으로 검색해 보세요.
==========================================================================

에이프로젠이 개발한 레미케이드 바이오시밀러가 일본 후생성의 품목허가를 획득해 1조원 규모 일본시장 진출한다. 바이오시밀러 전문기업 에이프로젠은 개발한 레미케이드 바이오시밀러(일본 코드명 NI-071)가 27일 일본 후생성의 품목허가를 획득했다고 발표했다.

제품명은 주 판매사인 일본 니찌이꼬제약 브랜드 ‘니찌이꼬’와 공동 판매사인 야크한제약 브랜드 ‘아유미’로 이중 등재됐다. 두 제품은 ‘22900AMX00955000(니찌이꼬)’와 ‘22900AMX00956000(아유미)’의 승인번호를 각각 부여 받았다.

이로써 에이프로젠은 미국에 이어 세계에서 두번째로 큰 일본 레미케이드 시장 진출에 성공하게 됐다. 일본 레미케이드 시장은 1조원 규모에 달한다. 에이프로젠 관계자는 “NI-071의 류마티스관절염, 건선, 크론병, 궤양성대장염 등 다양한 질병에 대한 효과를 인정받았다”며 “일본에서 임상시험을 진행한 유일한 제품으로 현지 점유율이 크게 증가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에이프로젠은 셀트리온과 삼성바이오에피스에 이어 블록버스터급 바이오시밀러를 선진국 시장에서 판매 승인을 받은 국내 세번째 회사가 됐다. 이 관계자는 “후발주자이지만 월등한 원가 경쟁력을 바탕으로 글로벌 시장점유율을 크게 높여갈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에이프로젠은 미국을 비롯한 글로벌 시장 진출도 계속해서 추진해왔으며 미국에서 ‘NI-071’ 임상3상을 진행하고 있다. NI-071은 미국과 유럽에서 내년까지 임상3상시험을 완료하고 품목허가를 신청할 예정이다.

에이프로젠은 대규모 생산시설 확충을 위해 오송공장 건설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 관계자는 “내년 2월 완공 예정인 오송공장에서 제품을 직접 생산하면 제조원가 대비 이익률이 200% 이상의 원가 경쟁력으로 글로벌시장 진출이 유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재섭 에이프로젠 대표는 “NI-071의 성공을 발판으로 허셉틴, 리툭산, 휴미라 등 후속 바이오시밀러 개발에도 힘써 글로벌 바이오시밀러 기업으로 발돋움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에이프로젠은 최대주주인 지베이스가 에스맥을 보유하고 있고, 자회사로 에이프로젠제약과 에이프로젠HG(109960)등이 있다.


차트이미지




닫기
운영배심원 의견이란?

게시판 활동 내용에 따라 매월 새롭게 선정되는 운영배심원(10인 이하)이 의견을 행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배심원 4인이 글 내리기에 의견을 행사하게 되면 해당 글의 추천수와 반대수를 비교하여 반대수가 추천수를 넘어서는 경우에는 해당 글이 블라인드 처리 됩니다.

※ 본 기능은 시범적용으로 추후 운영방침이 개선될 수 있습니다.

글 글 글 글

한마디 쓰기 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글쓰기 답글
목록 윗글 아래글
윗글
에이디칩스_외국인의 대량매도 이후 주가흐름 좋지 않아 현재 -2.61%
아랫글
에이디칩스_기관과 외국인 모두 순매수 현재 +2.52%

 

  • 윗글
  • 아랫글
  • 위로

오늘의 이슈
코스피
1860.70

▲24.49
1.33%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209,500▼
  2. 삼성전자49,250▲
  3. 삼성바이오로559,000▲
  4. 현대차99,700▲
  5. 신풍제약23,750▲
  6. 씨젠92,700▼
  7. 진원생명과학13,900▼
  8. 신라젠12,250▼
  9. 다날3,830▲
  10. 셀트리온헬스79,7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