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목미니차트
5,060 ▼290 (-5.42%)
10/21 장마감 관심종목 추가 관심종목 관심종목
태림포장에 대한 AI매매신호
현재ai매매신호는?

  • 새로운 정보

토론·상담

글쓰기 답글 인쇄
목록 윗글 아래글
[제지/펄프] 골판지주 주가 하락 코멘트: 중국 정책에는 변화 없다, 여전히 우호적 조회 : 891
증권가속보3 (1.241.***.70) 작성글 더보기
쪽지 쓰기
친구 추가
등급 대감
2018/09/18 03:50
 
전일 골판지 업체 주가 동반 큰 폭 하락 

전일 국내 주요 골판지 업체들의 주가가 동반 큰 폭 하락했다. 당사 커 버리지인 아세아제지 7.78% 하락을 포함해 신대양제지 10.58%, 신 풍제지 7.33%, 태림포장 4.12% 등 대부분의 골판지 업체들의 주가가 부진했다. 전일 골판지 업체들의 주가 하락의 원인은 크게 두 가지로 파악된다. 먼저, 최근 발표된 8월 수출입 데이터에서 폐지의 수출량이 전월대비 약 64% 증가한 4.3만톤을 기록했고, 동기간 골판지원지의 수출은 감소함에 따라 국내 골판지 업체들의 실적 부진 우려가 부각된 데 기인한다. 하지만, ① 전월 골판지원지 수출 감소는 국내 골판지 시장 성수기에 따른 국내 수급 대응에 따른 것이며, 9월 수출량은 감 소가 예상된다. 또한, ② 폐지 수출 증가 역시 중국 정부의 폐지 수입 제한 정책에는 변함이 없는 가운데 중국 내 골판지 수요 성수기에 대 응하기 위한 연간 정해진 한도 내의 범위에서 중국 업체들이 수입을 늘렸던 점을 감안하면 전일 주가 하락은 지나친 우려에 기인한 것으로 판단한다.

중국의 2020년부터 고체폐기물 수입 금지 목표엔 변함 없어

중국 정부는 지난 8월 23일 미국산 수입폐지에 대해 25%의 관세를 부과하기로 결정했다. 올해 상반기 중국의 미국산 폐지 수입은 전년동 기의 48% 수준에 불과하며, 중국의 미국산 폐지 수입 승인 또한 큰 폭 감소한 것으로 나타난다. 이는 미-중간 무역분쟁에 따른 영향에 기인한 것으로, 중국 골판지 업체들은 골판지 수요 성수기가 다가오는 시점에서 정부로부터 할당된 쿼터 내에서 일본, 한국 등 기타 국가들 의 폐지 수입을 적극적으로 늘리고 있는 상황이다. 중국 정부는 2020 년부터 고체폐기물의 수입을 전면 금지하는 정책 방침을 유지, 오히려 더욱 강화하고 있는 상황이며 이러한 상황을 단적으로 드러내는 사례 가 폐지에 대한 대체 수요로 수입이 증가하고 있는 펄프 가격이 중국 내에서 여전히 강세를 보이고 있다는 점이다.

골판지 업체들에 대한 실적 호조 전망 유지, 매수 기회

하나금융투자는 아세아제지에 대해 기존 투자의견과 목표주가를 유지 한다. 8월 중국향 폐지 수출이 증가했으나 이는 중국의 주요 폐지 수 입처였던 미국과의 무역 갈등에 따른 미국산 폐지 수입이 제한됨에 따 른 수요 성수기를 앞둔 중국 업체들의 대체 국가로의 일시적 수요 증 가에 기인한다. 더불어서, 중국 정부는 여전히 2020년까지 고체폐기 물의 수입 금지 방침을 유지하고 있으며, 이에 따라 연간 중국 제지 업 체들에게 할당된 폐지 수입 쿼터는 유지되고 있는 상황이다. 현재 9월 10일까지의 중국향 폐지 수출은 다시 감소세로 돌아서고 있는 것으로 나타나는 만큼 국내 골판지 업체들의 실적 우려는 과도한 것으로 판 단, 기존 실적 호조에 대한 의견을 유지한다.

하나 이정기, 김두현



닫기
운영배심원 의견이란?

게시판 활동 내용에 따라 매월 새롭게 선정되는 운영배심원(10인 이하)이 의견을 행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배심원 4인이 글 내리기에 의견을 행사하게 되면 해당 글의 추천수와 반대수를 비교하여 반대수가 추천수를 넘어서는 경우에는 해당 글이 블라인드 처리 됩니다.

※ 본 기능은 시범적용으로 추후 운영방침이 개선될 수 있습니다.

글 글 글 글

한마디 쓰기 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글쓰기 답글
목록 윗글 아래글
윗글
태림포장 18년4분기 실적 발표... 영업이익 하락세 지속
아랫글
[태림포장 지분 변동] 트리니티원유한회사 외 3명 68.78% 보유

 

  • 윗글
  • 아랫글
  • 위로

오늘의 이슈
코스피
2370.86

▲12.45
0.53%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244,000▼
  2. 티움바이오16,800▼
  3. 현대차165,500▼
  4. 삼성전자60,900-
  5. 빅히트179,000▼
  6. 신풍제약135,500▲
  7. 엑세스바이오30,050▲
  8. SK하이닉스83,800▼
  9. 카카오353,500▲
  10. 한솔홈데코1,955▲
한투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