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희망나눔 주주연대

토론·상담

글쓰기 답글 인쇄
목록 윗글 아래글
[건설/부동산] 고분양가 산정기준이 만들 나비효과 조회 : 79
증권가속보3 (1.241.***.228) 작성글 더보기
쪽지 쓰기
친구 추가
등급 대감
2019/06/08 02:15
 

□ HUG, 고분양가 산정기준 새롭게 제시

선분양 시 필요한 분양보증을 발급하는 HUG(주택도시보증공사)가 고분양가의 기준을 새롭게 제시했다. 종전은 신규분양예정사업장의 분양가가 주변의 과거 분양으로부터 1년이 경과한 경우 종전분양가의 110%를 선정할 수 있어서(예: 과거 3,000만원/평이라면 신규 3,300만원/평 가능), 분양가격을 올리는 것이 가능했지만, 앞으로는 1년 이내 분양은 종전분양가 100%이내, 1년 초과 분양의 경우에도 105%이내, 주변시세의 100%이내 등 분양가격을 종전 대비 높이기 까다로워졌다. 이 규제는 2주 후 시행되는데, 재건축/재개발 시장에 파급력이 클 것으로 예상된다. 


□ 수익성 악화로 이어져, 중장기적으로 구도심 공급 감소


신규 분양가격을 직전 분양가 대비 소폭상승, 동등 혹은 이하 가격으로 산정해야 할 경우 과거 110% 수준 대비 수익성이 둔화될 수 밖에 없다. 이는 분양을 추진중인 재건축/재개발 단지에 부담으로 작용하여 조합/시행사의 수익성 둔화로 이어질 것이 예상된다. 중장기적으로 재건축/재개발의 속도 둔화도 가능한 시나리오다. 정비사업 중심의 건설사에 부정적 이슈라 판단된다. 


□ 개발사업 중심의 건설사로 헷지할 때


정부의 부동산 규제나 공급의 방향은 정비사업규제, 신도시 공급확대로 요약되며, 이런 맥락에서 신규 개발사업을 진행하는 HDC현대산업개발, 태영건설 등의 건설사가 상대적으로 재건축/재개발 분양 중심의 건설사 대비 나은 환경에 놓일 것으로 판단한다. 악조건 속에서 고군분투 하는 산업이 되면서 건설업종의 투자매력이 낮아지고 있으나, 반대로 신도시 공급과 서울시 유휴부지 개발 등은 서울시나 정부가 적극 추진하는 사업인 만큼 긍정/부정이 혼재하는 상황이다. 긍정적 업황은 개발업이다.


하나 채상욱




닫기
운영배심원 의견이란?

게시판 활동 내용에 따라 매월 새롭게 선정되는 운영배심원(10인 이하)이 의견을 행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배심원 4인이 글 내리기에 의견을 행사하게 되면 해당 글의 추천수와 반대수를 비교하여 반대수가 추천수를 넘어서는 경우에는 해당 글이 블라인드 처리 됩니다.

※ 본 기능은 시범적용으로 추후 운영방침이 개선될 수 있습니다.

글 글 글 글

한마디 쓰기 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글쓰기 답글
목록 윗글 아래글
윗글
[건설/부동산] 4월 국내수주 반등, 건설업 투자전략은?
아랫글
[건설/부동산] Weekly 집집집: 분양시장에 닥친 고분양가 판정 기준

 

  • 윗글
  • 아랫글
  • 위로

오늘의 이슈
코스피
2073.20

▲28.59
1.40%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182,500▲
  2. 삼성전자50,200▲
  3. 에이치엘비122,900▲
  4. 에스모2,360▲
  5. 크루셜텍967▲
  6. 셀트리온헬스54,500▲
  7. 시노펙스2,955▼
  8. 신라젠14,000▲
  9. 삼성엔지니어17,100▲
  10. 골든센츄리4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