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목미니차트
0 ▲0 (0.0%) 02/29 장마감 관심종목 관심종목

  • 새로운 정보

토론·상담

글쓰기 답글 인쇄
목록 윗글 아래글
[웅진코웨이(021240)] 매각 불확실성보다는 실적 안정성에 집중할 때 조회 : 78
증권가속보3 (1.241.***.228) 작성글 더보기
쪽지 쓰기
친구 추가
등급 대감
2019/08/28 07:36
 
●  BUY 투자의견과 목표주가 90,000원으로 커버리지를 재개
●  국내 렌탈 수요 증가와 고성장 중인 말레이시아 시장지배력 강화에 따른 수혜가 예상됨
●  대주주는 바뀌어도, 바뀌지 않을 안정적인 사업 모델에 초점을 맞출 때


WHAT’S THE STORY

국내 렌탈 시장 압도적인 1위 사업자: 동사는 1989년 설립되어 1998년 당시로서는 혁신적인 마케팅 기법이었던 렌탈 비즈니스 모델을 업계 최초로 도입하였고, 서비스 전문가인 코디 (CODY, Coway Lady)를 통해 차별화된 관리 서비스를 제공하며 업계 1위 자리를 공고히해왔음. 국내 렌탈 시장 이외에도 말레이시아 렌탈 시장을 선도하고 있으며, 수처리 사업 및 화장품 사업도 영위.

국내 렌탈 시장 내 지배력 강화: 최근 합리적인 소비를 추구하는 트렌드와 1인 가구 증가 등 인구 구조적인 변화로 인해 렌탈업이 정착되고 있는 상황. 양호한 성장세는 한동안 유지될 것으로 판단하는데, 깨끗한 물과 공기에 대한 수요가 구조적으로 높아지고 있는 상황에서 정기적인 관리 서비스에 대한 니즈가 크고, 일시불 판매 대비 초기 투자 비용 또한 낮기 때문. 동사는 고가 수요를 기반으로 한 국내 렌탈 시장의 절대 강자. 향후 3년간 동사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연평균 각각 9%씩 성장할 것으로 전망하는데, 이는 1) 렌탈 시장의 고성장과 2) 제품 포트폴리오 다변화 때문.

고성장 중인 말레이시아 렌탈 시장에서 빠른 계정 수 증가: 렌탈 제도가 비교적 빠르게 자리잡은 말레이시아에서의 성공 역시 동사의 투자포인트. 소득 수준의 향상과 도시화로 정수기에 대한 수요는 높아질 것이고, 정기적인 관리 시스템을 갖춘 한국형 렌탈 서비스에 대한 선호도는 더욱 커질 것. 동사는 2006년부터 말레이시아에 진출하여 1위 사업자의 위치를 공고히 하고 있음. 향후 3년간 말레이시아 법인 매출액은 연평균 31%씩 성장하여, 전사 매출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22%까지 상승할 것으로 기대됨.

주인이 누구여도 바뀌지 않을 안정적인 사업모델: 동사에 대해 BUY 투자의견과 목표주가 90,000원으로 커버리지를 재개. 목표주가가 내재하는 2020년 P/E는 15.5배이고, 현재 주가는 2020년 P/E 기준 14배에 거래 중인데, 이는 과거 고성장 시기 (2013~2017)에 부여받던 평균 밸류에이션 22배 대비 30% 이상 할인된 수치. 최근 매각 관련 불확실성이 높아 주가 흐름 부진하나, 1) 안정적인 현금흐름을 창출하는 사업 모델은 최대주주의 변화에 크게 구애받지 않고, 2) 매각 전 기존 최대주주의 기업가치 제고 노력이 단기적인 실적에 반영될 가능성이 높아 주가 약세 시 점진적으로 매수하는 전략을 권유, 향후 매각 관련 관건은 1) 인수 주체와 2) 배당정책의 변화.

삼성 조상훈



닫기
운영배심원 의견이란?

게시판 활동 내용에 따라 매월 새롭게 선정되는 운영배심원(10인 이하)이 의견을 행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배심원 4인이 글 내리기에 의견을 행사하게 되면 해당 글의 추천수와 반대수를 비교하여 반대수가 추천수를 넘어서는 경우에는 해당 글이 블라인드 처리 됩니다.

※ 본 기능은 시범적용으로 추후 운영방침이 개선될 수 있습니다.

글 글 글 글

한마디 쓰기 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글쓰기 답글
목록 윗글 아래글
윗글
해야할것과 하지말아야 할것은 구분해야 합니다.
아랫글
에이치엘비 성지순례: 이 종목 조심하시오

 

  • 윗글
  • 아랫글
  • 위로

오늘의 이슈
코스피
1987.01

▼-67.88
-3.30%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170,000▼
  2. 셀트리온헬스64,800▲
  3. 삼성전자54,200▼
  4. 코미팜19,850▲
  5. 소프트센우33,900▼
  6. 성문전자우12,350▼
  7. 한국전력21,300▼
  8. 피씨엘9,950▼
  9. SK하이닉스87,900▼
  10. 한진칼67,2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