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목미니차트
36,950 ▼1,550 (-4.03%) 05/28 장마감 관심종목 관심종목

  • 새로운 정보

토론·상담

글쓰기 답글 인쇄
목록 윗글 아래글
제약바이오 발목 잡은 ‘소송리스크’, 어느 정도길래? 조회 : 75
kkk18 (59.150.***.43) 작성글 더보기
쪽지 쓰기
친구 추가
등급 포졸
2019/08/29 09:59
 

http://www.pharm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98840  


 코오롱생과·티슈진 1천억대 이상…신라젠·삼바도 ‘위기’
경남·동성 등 CEO리스크부터 약사법위반까지 이유도 다양
소송 패소시 재무상태 상당부분 훼손 '우려'


(중략)


소송액 규모가 가장 큰 곳은 코오롱생명과학으로, 그 금액이 776억원에 달했다. 현재 계류중인 주요 소송 중 주주의 투자손실과 관련된 손해배상 청구가 352억원, 환자들의 손해배상 요구가 77억원, 보험사 청구 22억원, 미쓰비시다나베와 인보사 기술수출 선불금 등 반환청구가 321억원인 상태다. 이는 회사의 자본총계(자산에서 부채를 차감)의 절반을 넘어서는 수준이다.

코오롱티슈진은 1800여명의 주주들이 531억원의 손해배상 청구를 진행 중이다. 이 회사의 현금 지불능력은 최대 1300억원으로 추정되나, 그동안 매년 영업적자로 1500억원에 육박하는 돈이 결손금으로 쌓여 있어 회사입장에서는 감당이 불가능한 상황도 배제할 수 없다.

이처럼 코오롱생명과학과 코오롱티슈진을 향한 외부의 소송액은 이미 1000억원을 넘어선 상태다. 회사의 재무상태에 뇌관이 될 수 있다는 얘기다.




닫기
운영배심원 의견이란?

게시판 활동 내용에 따라 매월 새롭게 선정되는 운영배심원(10인 이하)이 의견을 행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배심원 4인이 글 내리기에 의견을 행사하게 되면 해당 글의 추천수와 반대수를 비교하여 반대수가 추천수를 넘어서는 경우에는 해당 글이 블라인드 처리 됩니다.

※ 본 기능은 시범적용으로 추후 운영방침이 개선될 수 있습니다.

글 글 글 글

한마디 쓰기 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글쓰기 답글
목록 윗글 아래글
윗글
팔면 ‘돈 되는’ 기업 따로 있다…제약사 ‘비상금’ 주목
아랫글
[제약] 코오롱티슈진 상장폐지 결정

 

  • 윗글
  • 아랫글
  • 위로

오늘의 이슈
코스피
2028.54

▼-2.66
-0.13%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211,000▼
  2. 삼성전자50,400▲
  3. 카카오267,000▲
  4. NAVER240,500▲
  5. 셀트리온헬스86,400▼
  6. SK바이오랜35,550▼
  7. 씨젠120,700▲
  8. 유니슨1,975▲
  9. 파미셀22,500▼
  10. SK하이닉스83,9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