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희망나눔 주주연대

토론·상담

글쓰기 답글 인쇄
목록 윗글 아래글
이재용 승계 막아 '주인없는 회사' 되나 조회 : 79
셀트율림300 (211.245.***.11) 작성글 더보기
쪽지 쓰기
친구 추가
등급 장군
2019/09/06 10:44
 

 

[86세대와 삼성(上)] 반독재·반재벌 끝없는 악연, 

 이재용 승계 막아 '주인없는 회사' 되나 


- 민주노총과 민중공동행동 "이재용 구속과 경영권 박탈은, '이재용 승계' 질곡으로부터 삼성 해방" 주장
- 86세대 핵심정치세력 성장, 전두환 독재 타도는 곧 반미, 반일, 반재벌 연장선상 정치 투쟁
- 삼성은 재계1위로서 반재벌 상징적 존재로서 타깃...'삼성공화국'과 '글로벌 기업' 사이
- "삼성 경영세습 승계 막고 KT, 포스코 등과 같은 정권 통제 가능한 기업 만드는 시도"
- 미래 청년들의 꿈 가로막는 86 꼰대세대는 청산 대상...이분법 흑백 진영논리 이념정권 문제 많아

삼성그룹이 창사 이래 최대 위기에 처했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국정농단' 관련 대법원의 '파기환송' 판결로 최악의 경우 재구속을 걱정할 처지가 됐다.  

내외부적으로 경영환경의 불확실성 증대는 물론 최악의 경우 삼성 오너 경영 체제의 붕괴까지 위협하는 상황이라는 점에서 심각하다.   

두 개 이상의 태풍이 겹친 '스펙트 스톰' 위기라는 말이 나온다. 반도체 불황, 일본 수출 규제와 미중 무역 분쟁 등 대형 악재 속에서 리더십 마비에 따른 불확실성의 증대로 비상경영 체제가 장기간 지속된 전망이다. 

삼성은 이른바 '촛불정권' 문재인 정부가 들어선 이후 혹독한 시련을 겪고 있다. 지난 3년 내내 검찰 수사와 압수 수색 등으로 정상적 기업 경영이 불가능할 정도다. 그러나 앞으로도 이러한 시련은 언제 끝날 지 모른다.  

이러한 삼성의 위기에는 과거 정경유착 등 잘못에서 기인하는 측면이 있다. 하지만 문재인 정권의 핵심세력이 1980년대 운동권 출신이라는 점에서 삼성과 86세대 운동권 정치세력과의 악연이라는 분석도 나온다. <녹색경제신문>은 2회에 걸쳐 86세대와 삼성의 악연과 올바른 해법은 없는 지 소개한다. [편집자 주] 


 http://www.greened.kr/news/articleView.html?idxno=212106




닫기
운영배심원 의견이란?

게시판 활동 내용에 따라 매월 새롭게 선정되는 운영배심원(10인 이하)이 의견을 행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배심원 4인이 글 내리기에 의견을 행사하게 되면 해당 글의 추천수와 반대수를 비교하여 반대수가 추천수를 넘어서는 경우에는 해당 글이 블라인드 처리 됩니다.

※ 본 기능은 시범적용으로 추후 운영방침이 개선될 수 있습니다.

글 글 글 글

한마디 쓰기 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글쓰기 답글
목록 윗글 아래글
윗글
[이재용 판결 후폭풍] '삼바 실탄' 활용 어려워진 삼성
아랫글
이재용, '파기환송심' MB 재판부로 배당돼...삼성 경영 행보 '차질' 예상

 

  • 윗글
  • 아랫글
  • 위로

오늘의 이슈
코스피
2077.94

▼-4.89
-0.23%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188,000▲
  2. 국일제지6,310↑
  3. 오성첨단소재2,915▲
  4. SK하이닉스81,000▼
  5. 셀트리온헬스55,100▼
  6. 피델릭스1,620▲
  7. 에스코넥1,695▲
  8. 대성창투1,730▲
  9. 에이치엘비생19,550▲
  10. 에이프로젠제1,1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