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목미니차트
23,650 ▼1,750 (-6.89%) 03/27 장마감 관심종목 관심종목

  • 새로운 정보

토론·상담

글쓰기 답글 인쇄
목록 윗글 아래글
피 한 방울로 20년 전에 '알츠하이머' 미리 알아낸다 조회 : 184
gregory16 (49.1.***.26) 작성글 더보기
쪽지 쓰기
친구 추가
등급 나리
2020/01/15 23:18
 
【 앵커멘트 】
피 한 방울로 중증 치매인 알츠하이머병을 집에서 간편하게 진단할 수 있는 기술을 국내 연구팀이 개발했습니다.
20~30년 후에 병이 걸리는거까지 미리 알아내, 치매 치료에 획기적 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됩니다.
신용식 기자입니다.

【 기자 】
94살의 노모를 부양하는 임종니 씨는 2년 전부터 어머니의 치매를 의심하기 시작했습니다.

자주 깜박하고 기억력도 떨어지는 모습에 대학병원을 찾았지만 정확한 진단도 받기 전에 진료를 포기했습니다.

▶ 인터뷰 : 임종니 / 서울 공덕동
- "절차가 까다롭고 거동 자체도 불편하시고. MIR 한 번 찍는데 35만~40만 원이거든요, 부담이 많이 되죠."

알츠하이머병은 뇌 세포가 손상되기 전에 예방하는 게 중요하지만 현재의 의료기술로는 증상이 나타난 이후에나 알 수 있고 그마저도 비용이 많이 드는 게 문제입니다.

카이스트 연구팀은 여기에 착안해 극소량의 혈액으로 조기에 치매를 진단할 수 있는 기술을 개발했습니다.

▶ 스탠딩 : 신용식 / 기자
- "기존 기술력보다 민감도를 100배 더 높인 센서 칩을 이용해 알츠하이머병을 더욱 간편하게 진단할 수 있습니다."

알츠하이머병 유발과 직접 관련된 단백질 중 일부만 측정했던 기존 연구와 달리 4종 이상 단백질 모두를 측정하면서 90%에 달하는 정확도를 기록했습니다.

▶ 인터뷰 : 김가영 / 한국과학기술원 연구팀
- "몸 안에서 20~30년 전부터 대사물질 변화가 일어나기 때문에 조기 진단할 수 있고 치료법도 개발할 수 있습니다."

연구팀은 기술이 상용화되면 병원을 찾지 않고도 간편하게 조기 진단이 가능해 치매 예방과 치료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했습니다.



닫기
운영배심원 의견이란?

게시판 활동 내용에 따라 매월 새롭게 선정되는 운영배심원(10인 이하)이 의견을 행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배심원 4인이 글 내리기에 의견을 행사하게 되면 해당 글의 추천수와 반대수를 비교하여 반대수가 추천수를 넘어서는 경우에는 해당 글이 블라인드 처리 됩니다.

※ 본 기능은 시범적용으로 추후 운영방침이 개선될 수 있습니다.

글 글 글 글

한마디 쓰기 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글쓰기 답글
목록 윗글 아래글
윗글
오늘의 마감 매매현황
아랫글
오늘의 공매도및 대차현황

 

  • 윗글
  • 아랫글
  • 위로

오늘의 이슈
코스피
1717.73

▲31.49
1.87%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184,000▲
  2. 삼성전자48,300▲
  3. 씨젠115,900▲
  4. 파미셀19,000▲
  5. 셀트리온헬스67,900▲
  6. 바이오니아12,000▼
  7. 현대차86,400▲
  8. 셀트리온제약62,300▼
  9. EDGC14,550↑
  10. 대한항공18,9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