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목미니차트
36,750 ▼700 (-1.87%) 05/29 10:28 관심종목 관심종목

  • 새로운 정보

토론·상담

글쓰기 답글 인쇄
목록 윗글 아래글
[와이지엔터테인먼트(122870)] 본업으로 승부수를 띄운다 조회 : 38
증권가속보3 (211.211.***.146) 작성글 더보기
쪽지 쓰기
친구 추가
등급 대감
2020/02/26 10:37
 
▶ Highlight

적자 사업들을 정리하며 본업에 집중

▶ Pitch

최근 코로나19 영향으로 국내 및 동남아 공연이 취소되고 있음. 본격적인 해외 공연 재개는 2분기 말부터일 것으로 추정되어 공연 관련 일부 리스크 존재. 그러나 동사는 올해 음악 사업에 집중하며 연초 계획대로 아티스트들이 순차적으로 컴백하고 있음. 블랙핑크의 컴백은 2분기일 것으로 예상되고, 4월 코첼라 무대를 시작으로 빅뱅의 활동 재개가 예상됨. 트레져도 상반기 내 데뷔할 것으로 기대되어 주가 상승 재료 풍부. 주가는 12MF P/E 23.9배로 라인업 증가를 고려 시 상승 여력 충분

▶ In detail

- 4분기 매출액 654억원(YoY -7.1%, QoQ 6.1%), 영업이익 71억원(YoY 124.9%, QoQ 흑전)으로 영업이익은 적자를 기록할 것으로 예상했던 컨센서스와 당사 추정치를 크게 상회

- 4분기에 YG푸즈와 프로덕션 사업을 정리함에 따라 기존 영업손익에 반영되던 관련 매출과 비용이 영업외 중단 손익으로 계상. 또한 작년 진행된 세무조사 추징금 약 60억원이 반영되며 순손실 246억원(YoY -271.3%, QoQ 적자유지) 기록

- 19년 YG푸즈와 프로덕션 부문의 합산 영업손실은 약 100억원 수준인 것으로 파악됨. 두 사업을 정리하며 올해는 전년대비 약 100억원의 영업이익이 더해질 것

- 매출원가는 405억원(YoY -31.7%, QoQ -11.2%)으로 푸즈와 프로덕션 부문의 원가가 제거되며 크게 감소. 매출총이익률은 38.1% 기록

- 2011~15년 본업에 집중하고, 주력 아티스트들의 활동이 활발했던 시기에는 매출총이익률이 34~39% 수준 기록. 해당 기간 동안에는 빅뱅과 2NE1의 활약으로 수익성이 높은 디지털 콘텐츠(84억원→ 271억원)와 로열티 수익(74억원→ 330억원)이 가파르게 증가. 16년부터 F&B, 화장품 등의 사업들을 확장시키며 사업 다각화를 위해 노력했으나 매출총이익률은 16년 29.5% → 17년 28.8% → 18년 24.7%까지 하락. 올해는 본업과 연관성이 낮은 적자 사업들을 정리하며 매출총이익률이 35.8%(YoY 5.7%p)로 크게 개선될 것으로 전망

KTB 남효지



닫기
운영배심원 의견이란?

게시판 활동 내용에 따라 매월 새롭게 선정되는 운영배심원(10인 이하)이 의견을 행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배심원 4인이 글 내리기에 의견을 행사하게 되면 해당 글의 추천수와 반대수를 비교하여 반대수가 추천수를 넘어서는 경우에는 해당 글이 블라인드 처리 됩니다.

※ 본 기능은 시범적용으로 추후 운영방침이 개선될 수 있습니다.

글 글 글 글

한마디 쓰기 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글쓰기 답글
목록 윗글 아래글
윗글
[E1 지분 변동] 신영자산운용(주)-1.62%p 감소, 7.81% 보유
아랫글
[옵트론텍(082210)] 숨은 강자, 2년 연속 최고 매출 예상

 

  • 윗글
  • 아랫글
  • 위로

오늘의 이슈
코스피
2019.12

▼-9.42
-0.46%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210,500▼
  2. 삼성전자49,950▼
  3. LG화학384,500▼
  4. 파미셀23,450▲
  5. 일양약품50,400▲
  6. 에이프로젠제2,115▼
  7. 삼성SDI361,000▲
  8. SK하이닉스81,600▼
  9. 셀트리온헬스87,600▲
  10. 씨젠118,3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