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목미니차트
18,850 ▲200 (+1.07%) 06/05 장마감 관심종목 관심종목

  • 새로운 정보

토론·상담

글쓰기 답글 인쇄
목록 윗글 아래글
WHO "남미가 새로운 코로나 팬데믹 진원지" 조회 : 62
gregory16 (49.1.***.148) 작성글 더보기
쪽지 쓰기
친구 추가
등급 장군
2020/05/23 22:19
 

1세미만 영아 8000만명, 코로나19에 따른 백신공급 차질로 홍역 등 위험"  


 세계보건기구(WHO)는 남미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팬데믹(세계적 대유행)의 새로운 진원지가 되고 있다고 밝혀다.

22일(현지시간) CNBC 등에 따르면 마이클 라이언 WHO 긴급준비대응 사무차장은 이날 화상 브리핑에서 "우리는 많은 남미 국가에서 확진 사례가 증가하는 것을 우려한다”면서 “어떤 의미에서 남미는 새로운 진원지가 됐다”고 말했다.

라이언 사무차장은 “현재 가장 큰 영향을 받는 것은 브라질”이라고 전했다.

그는 브라질 당국이 코로나19 치료제로 말라리아 치료제인 하이드록시클로로퀸의 사용을 허가한 사실을 언급했다. 그러면서 코로나19 치료제로 하이드록시클로로퀸의 약효는 아직 입증되지 않았다고 강조했다.

라이언 사무차장은 또 지난 주 아프리카의 9개 나라에서 코로나19 확진 사례가 50% 증가했지만, 다른 국가에서는 감소하거나 안정세를 보였다고 설명했다.

한편 WHO는 "코로나19 여파로 백신 공급에 차질이 생기면서 전 세계 8000만명의 1세 미만 영아들이 홍역이나 소아마비 등 예방이 가능한 병에 걸릴 위험에 처해있다"고 우려했다.

테워드로스 아드하놈 거브러여수스 WHO 사무총장은 이날 스위스 제네바 WHO 본부에서 열린 화상 언론 브리핑에서 “유엔아동기금(UNICEF), 세계백신면역연합(Gavi)과 함께 수집한 정보에 따르면 최소 68개국에서 정기적인 예방접종 서비스가 영향을 받았고, 이는 이들 국가에서 사는 1세 미만 어린이 약 8000만 명에게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정기적인 예방접종이 영향을 받은 이유는 코로나19에 따른 여행 제한, 백신 전달의 지연, 코로나19 노출 우려에 외출을 꺼리는 일부 부모들, 의료진 부족 등”이라고 설명했다.





닫기
운영배심원 의견이란?

게시판 활동 내용에 따라 매월 새롭게 선정되는 운영배심원(10인 이하)이 의견을 행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배심원 4인이 글 내리기에 의견을 행사하게 되면 해당 글의 추천수와 반대수를 비교하여 반대수가 추천수를 넘어서는 경우에는 해당 글이 블라인드 처리 됩니다.

※ 본 기능은 시범적용으로 추후 운영방침이 개선될 수 있습니다.

글 글 글 글

한마디 쓰기 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글쓰기 답글
목록 윗글 아래글
윗글
중국서 가짜 아프리카돼지열병 백신 유통업자 검거
아랫글
"인도 '코로나19' 확산, 이제 시작

 

  • 윗글
  • 아랫글
  • 위로

오늘의 이슈
코스피
2181.87

▲30.69
1.43%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256,500▲
  2. 삼성전자55,500▲
  3. 카카오251,000▼
  4. NAVER231,000▼
  5. 삼성중공업6,730▼
  6. 셀트리온헬스95,200▲
  7. 조아제약6,020▲
  8. 일양약품61,000▲
  9. 삼성전자우47,750▲
  10. SK하이닉스90,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