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assi
종목미니차트
27,300 ▼450 (-1.62%)
01/18 장마감 관심종목 추가 관심종목 관심종목
대우조선해양에 대한 AI매매신호
현재ai매매신호는?

  • 새로운 정보

토론

글쓰기 답글 인쇄
목록 윗글 아래글
[대우조선해양(042660)] LNG 화물창 기술 독립을 위한 큰 발걸음 조회 : 62
증권가속보3 (211.201.***.113) 작성글 더보기
쪽지 쓰기
친구 추가
등급 대감
2020/11/26 07:18
 
공정거래위원회의 GTT에 대한 125억원 과징금 부과

한국공정거래위원회에서 프랑스 엔지니어링 기업 GTT에게 기술 독과점 지위 남용을 이용해 엔지니어링 서비스를 ”끼워 팔기”함 혐의로 125억원의 과징금을 부과했다. GTT는 멤브레인 LNG화물창 기술특허를 갖고 있는 원천 기술사이지만 화물창 제작 특히 선박 건조 및 화물창 탑재 공사 경험이 없으면서도 조선소들을 대상으로 LNG선 건조작업에 과도하게 간섭을 해오고 있었다. GTT가 새로이 개발한 화물창이 출시될 때마다 한국 조선소의 선박 건조현장에서 여러 기술적 문제들이 발생 되었고 이를 한국 조선소들이 완벽한 기술 Solution을 만들어 냈지만 GTT는 법적인 우월함을 이용해 한국 조선업계에서 제공받은 Solution을 자신들이 개발한 것처럼 포장해 선주들에게 홍보를 해왔다. 사실상 GTT는 허수아비에 불과하고 실질적 기술력은 한국 조선업계에 있는 것이다. 따라서 이번 공정거래위 원회의 GTT에 대한 과징금 부과는 한국 조선업계와 GTT간의 불공정한 관계를 재정립할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 공정거래위 원회가 시장지배적 사업자의 지위 남용을 통한 ‘끼워팔기’ 사례를 제재한 것은 지난 2006년 마이크로소프트(MS)에 330 억원의 과징금을 부과한 이후 두 번째이다.

한국 조선업의 기술력으로 GTT는 결국 없어질 것

GTT는 법적인 우월함을 갖고 있을 뿐 실질적으로는 한국 조선업계에 기술적으로 종속된 기업이다. 그동안 한국 조선소들이 LNG독자 화물창을 개발해낼 때마다 GTT는 법적인 우월성과 선주들과의 관계를 이용해 한국형 독자 LNG화물창에 제동을 걸어왔다. 이번 과징금을 계기로 한국 조선업계가 Solidus 를 비롯해 한국형 LNG 독자 화물창 사업을 다시 강조하게 되면 선가의 5%에 해당되는 과도한 로열티를 줄일 수 있고 GTT 의 간섭에서 벗어나 27개월에 달하는 LNG선 건조기간을 대폭 줄일 수 있다는 점에서 선주들의 큰 관심을 이끌어낼 수 있을 것이다. 참고로 초대형 컨테이너선과 VL급 탱커선박과 같은 다른 대형선박의 실제 건조 기간은 7-8개월 정도이다.

목표가 40,000원(유지), 투자의견 BUY(유지)

대우조선해양 목표주가 40,000원과 투자의견 BUY를 유지한다. ROE는 2021년 11.3%, 2022년은 17.2%로 추정된다.

하나 박무현



닫기
운영배심원 의견이란?

게시판 활동 내용에 따라 매월 새롭게 선정되는 운영배심원(10인 이하)이 의견을 행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배심원 4인이 글 내리기에 의견을 행사하게 되면 해당 글의 추천수와 반대수를 비교하여 반대수가 추천수를 넘어서는 경우에는 해당 글이 블라인드 처리 됩니다.

※ 본 기능은 시범적용으로 추후 운영방침이 개선될 수 있습니다.

글 글 글 글

댓글 쓰기 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글쓰기 답글
목록 윗글 아래글
윗글
[투데이리포트]대우조선해양, "LNG 화물창 기술…" BUY-하나금융투자
아랫글
[삼성중공업(010140)] LNG선, 향후 10년간 발주량은 지난 30년간 발주량 상회한

 

  • 윗글
  • 아랫글
  • 위로

오늘의 이슈
코스피
3013.93

▼-71.97
-2.33%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314,000▼
  2. 삼성전자85,000▼
  3. 셀트리온헬스139,200▼
  4. 셀트리온제약179,500▼
  5. 현대차241,000▲
  6. 한국파마70,000↑
  7. 대한항공30,450▼
  8. 삼성전자우74,600▼
  9. 신풍제약101,000▼
  10. 필룩스6,300↑
한투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