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목미니차트
8,220 ▲1,180 (+16.76%) 02/21 장마감 관심종목 관심종목

  • 새로운 정보

토론·상담

글쓰기 답글 인쇄
목록 윗글 아래글
극과극 오가는 '메르스' 관련주…백신주 하한가 조회 : 702
스톡king (211.211.***.217) 작성글 더보기
쪽지 쓰기
친구 추가
2015/06/03 20:16
 

하루 만에 업종별 희비 엇갈려…'유커 수혜주' 약세 탈피 반등 성공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감염 우려가 전방위로 확산하면서 국내 증시에서 관련주의 희비가 교차했다.

메르스 발생 이후 상한가 행진을 벌이던 백신주는 3일 '묻지마 투자' 우려로 일제히 급락세로 돌변했다. 반면 유커(遊客·중국인 관광객) 감소 전망에 급락하던 화장품과 카지노 등의 유커 수혜주는 낙폭 과대 인식에 반등에 성공했다.

이처럼 메르스 여파로 하루 만에 업종별로 희비가 뒤바뀌고 증시 전반이 출렁거리자 당분간 관련주 투자에 유의해야 한다는 주의보도 나오고 있다.
◇ "백신도 없는데 너무 오르더니"…백신주 하한가로 추락

이날 백신 개발·생산 업체인 진원생명과학을 비롯해 중앙백신, 한올바이오파마, 바이오니아, 일신바이오, 서린바이오, 슈넬생명과학 등 최소 3거래일 연속 상한가를 달리던 메르스 관련주들이 줄줄이 하한가로 돌변했다.

백광산업(-14.63%), 제일바이오(-10.04%), 이-글벳(-2.80%) 등의 바이오주도 동반 급락세로 돌아섰다.

현대약품과 진양제약, 고려제약, 조아제약, 경남제약 등 제약주도 급락하다 결국 하한가로 장을 마쳤다.

이들 백신주와 바이오·제약주는 현재 메르스의 백신과 치료제가 없음에도 메르스 확산에 따른 수혜 기대감에 힘입어 급등했다는 공통점이 있다.

하지만 대다수 종목이 메르스와 직접적인 관련이 없는데다 백신 개발이 최장 10년 넘게 걸려 초기 개발이 실제 성과로 이어질지 미지수라는 분석이 나오자 투자 심리가 위축되면서 급락세로 돌아선 것으로 보인다.

이경민 대신증권 연구원은 "메르스 백신과 치료제는 현재 없다는 점을 간과해선 안 된다"며 "관련 종목들이 그동안 수혜 기대감에 급등세를 보인 만큼 추가 상승 탄력은 제한적"이라고 말했다.

여기에 상당수 종목이 최소 사흘 연속 상한가를 기록하는 등 메르스 발생 후 열흘간 급등한 탓에 일부 차익 실현성 매물이 나오면서 주가 하락을 부추긴 것으로 풀이된다.

반면 메르스 감염을 피하려면 손 씻기와 마스크 착용 등 개인위생 수칙을 지켜야 한다는 전문가의 조언에 따라 마스크와 손 세정제 판매가 급증하면서 관련 업체는 여전히 상승세다.

마스크 관련주인 케이엠과 오공, 손 세정제를 만드는 파루 등은 나흘 연속 상한가를 기록했다.
◇ 주춤하던 '유커주' 반등…온라인교육주도 수혜

애초 메르스 확산 우려로 직격탄을 맞고 급락한 중국 관련주들은 이날 대부분 반등에 성공했다.

한국화장품(7.20%)과 코리아나(5.95%), 한국화장품제조(4.48%), 아모레퍼시픽(2.97%), 한국콜마(1.14%) 등 화장품 관련주가 상승세로 돌아섰다.

여행 수요가 줄어들 것이라는 우려로 하락하던 모두투어(6.20%)와 하나투어(1.77%), 인터파크(0.25%) 등의 여행주도 오름세로 반전했다.

카지노주인 강원랜드(1.56%)와 GKL(0.40%)가 3∼4거래일 만에 반등에 성공했다. 장중 반등했던 파라다이스는 0.88% 하락한 채 장을 마쳤다.

메르스 때문에 전국에서 휴업을 결정한 학교와 유치원이 속출하자 온라인 교육주도 강세를 보였다.

이퓨쳐가 가격제한폭까지 치솟았고 메가스터디(3.68%)와 능률교육(5.76%), 에듀박스(2.31%), 대교(1.89%), 삼성출판사(0.45%), 디지털대성(0.25%) 등이 상승했다.

이처럼 하루 만에 업종별 희비가 뒤바뀌는 등 증시가 출렁이자 전문가들은 메르스 사태가 진정 국면에 들어선 게 아닌 만큼 당분간 관련주 투자에 유의해야 한다고 경고했다.

고승희 KDB대우증권 연구원은 "그동안 메르스 우려로 하락한 화장품과 여행, 호텔·레저주에 대해 저가 매수 시점을 고려하는 것이 합리적"이라면서도 "메르스 외에 그리스 디폴트(채무 불이행) 우려와 중국의 MSCI 신흥국지수 편입 여부 등의 이벤트도 살펴야 한다"고 조언했다.

이경민 연구원도 "경제 기초여건을 훼손할 정도의 충격과 공포가 아니라면 중장기 관점에서 매수로 대응하는 것이 수익률 제고에 유리하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닫기
운영배심원 의견이란?

게시판 활동 내용에 따라 매월 새롭게 선정되는 운영배심원(10인 이하)이 의견을 행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배심원 4인이 글 내리기에 의견을 행사하게 되면 해당 글의 추천수와 반대수를 비교하여 반대수가 추천수를 넘어서는 경우에는 해당 글이 블라인드 처리 됩니다.

※ 본 기능은 시범적용으로 추후 운영방침이 개선될 수 있습니다.

글 글 글 글

한마디 쓰기 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글쓰기 답글
목록 윗글 아래글
윗글
오전장 특징종목 및 이슈
아랫글
[오늘도 대박은 이어갑니다] 이퓨처 12% 급등

 

  • 윗글
  • 아랫글
  • 위로

오늘의 이슈
코스피
2162.84

▼-32.66
-1.49%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177,000▼
  2. 소프트센우38,400▲
  3. 셀트리온헬스64,300▼
  4. 삼성전자59,200▼
  5. 성문전자우13,800-
  6. 메디앙스9,620▼
  7. 메가엠디5,280↑
  8. 신풍제약9,000▲
  9. 디피씨10,100▼
  10. 국일제지5,5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