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목미니차트
9,650 ▲640 (+7.1%) 12/06 장마감 관심종목 관심종목

  • 희망나눔 주주연대

토론·상담

글쓰기 답글 인쇄
목록 윗글 아래글
환율효과에 배당매력 부각 현대차 3형제 '나홀로 상승' 조회 : 770
스톡king (211.211.***.217) 작성글 더보기
쪽지 쓰기
친구 추가
등급 나리
2015/12/14 19:57
 



현대차 그룹 3형제만 살아남았다. 

 

미국 기준금리 인상 염려 여파가 국내 증시를 덮친 14일 시가총액 상위권 종목들이 일제히 급락한 가운데 현대차그룹 3형제만이 나 홀로 상승해 눈길을 끌고 있다. 원화값 하락과 배당에 대한 기대감이 주가를 견인했다는 분석이다. 

 

이날 유가증권시장에서 현대차는 전날보다 1.35% 오른 15만500원을 기록했다. 기아차는 전날보다 2.68% 올랐고, 현대모비스는 무려 3.62% 급등했다. 코스피 시가총액 상위 30위권 종목들은 현대차그룹 3형제와 한국전력 등 8개 종목을 제외하고 모두 하락했다. 

 

현대차그룹 오름세는 우선 환율 효과에 대한 기대감이 반영됐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김연우 한양증권 연구원은 "미국 금리 인상이 예고되면서 원화 약세 흐름이 이어질 것으로 전망된다"며 "특히 기아차 국내 생산 비중은 57%로 현대차(38%)보다 높기 때문에 환율 민감도가 더 높고, 주가에 대한 영향도 크다"고 설명했다. 원화값이 떨어질수록 한국에서 생산해 미국에 판매한 자동차에 대한 원화 환산 금액은 높아진다. 이날 달러 대비 원화값은 미국 금리 인상 임박에 대한 기대감으로 전 거래일보다 5.30원 내린 1184.80원을 기록했다. 

 

여기에 배당 매력도 부각됐다. 하나금융투자는 자동차 업종에서 올해 우수한 배당수익률이 기대되는 종목으로 현대차, 기아차, 만도 등을 꼽았다. 송선재 하나금융투자 연구원은 "배당수익률이 높은 업체들 중에서 재무구조가 취약한 업체를 제외했을 때 현대차와 기아차는 각각 2.0%, 1.9% 배당수익률이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현대차와 기아차 등은 배당수익률뿐만 아니라 재무구조가 우수해 배당을 지속할 가능성이 높고, 실적 회복 가능성이 높아 배당 확정일 이후 주가 회복이 가능하다는 것이다.그는 "현대차와 기아차는 내년 환율 상승과 출하량 증가에 힘입어 기업 가치가 개선될 전망"이라고 덧붙였다. 현재 현대차 주가수익비율(PER)은 6배, 기아차는 7배에 불과해 기업 가치가 저평가돼 있는 상태다. 

 

또 현대·기아차가 이날 국내 최초로 미국 네바다주에서 고속도로 자율주행 면허를 획득한 것도 호재로 작용했다. 현대·기아차는 지난 11일 미국 네바다주에서 투싼 수소연료전지차와 쏘울 전기차 등 2개 차종 총 4대 차량에 대해 고속도로 자율주행 시험을 할 수 있는 면허를 받았다고 밝혔다. 

 

매일경제




닫기
운영배심원 의견이란?

게시판 활동 내용에 따라 매월 새롭게 선정되는 운영배심원(10인 이하)이 의견을 행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배심원 4인이 글 내리기에 의견을 행사하게 되면 해당 글의 추천수와 반대수를 비교하여 반대수가 추천수를 넘어서는 경우에는 해당 글이 블라인드 처리 됩니다.

※ 본 기능은 시범적용으로 추후 운영방침이 개선될 수 있습니다.

글 글 글 글

한마디 쓰기 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글쓰기 답글
목록 윗글 아래글
윗글
1월 22일 이슈&섹터 스케줄
아랫글
[원격의료] 한양증권 2016년 업종 전망

 

  • 윗글
  • 아랫글
  • 위로

오늘의 이슈
코스피
2081.85

▲21.11
1.02%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170,000▲
  2. 제이테크놀로880▼
  3. 삼성전자50,400▲
  4. 젬백스41,000↑
  5. 셀트리온헬스47,050▲
  6. 제일바이오9,150▲
  7. 삼성출판사20,600▲
  8. 셀트리온제약35,500▲
  9. 에이치엘비98,500▲
  10. 코미팜13,6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