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목미니차트
40,800 ▲50 (+0.12%) 10/15 장마감

  • 희망나눔 주주연대

토론·상담

글쓰기 답글 인쇄
목록 윗글 아래글
[음식료] 양념이 요리를 지배하다 조회 : 462
증권가속보3 (222.233.***.177) 작성글 더보기
쪽지 쓰기
친구 추가
등급 포졸
2016/03/25 08:21
 

*안정적인 성장 산업으로서의 한국, 중국, 일본 소스/양념시장 조명

*1) 중국의 MSG 시장 변화와 2) CJ제일제당의 미디어 활용 방식에 관심

*CJ제일제당에 대해 BUY★★★ 투자의견과 550,000원 목표주가 유지. 단기적인 실적 부진으로 인한 주가 하락은 좋은 매수기회가 될 것

WHAT’S THE STORY


소스/드레싱/양념 시장에 대한 관심이 높아질 것으로 예상하는 이유: 1) 경기 변수에 영향을 받지 않고, 2) 한국과 특히 중국에서 인당 소비량의 성장 여력이 클 것으로 예상. 3) 소스류는 온라인 판매 비중이 다른 음식료 품목에 비해 낮아서, 수입품으로부터의 위협이 적고, 4) 브랜드 충성도가 높아 PB의 위협이 낮으며 지속적인 가격인상과 프리미엄화가 가능할 것으로 전망.


A. 중국 소스 시장 분석의 시사점:
1) MSG를 제외한 소스시장 대부분 품목의 성장 잠재력이 크고, 2) MSG 시장의 축소로 인해 조미료 (Bouillon) 시장의 성장이 예상되며, 3) 중국 현지기업 인수를 통한 글로벌 브랜드의 확장이 효과적.


B. 일본 소스 시장 분석의 시사점:
1) 액상 조미료 시장 및 양념장 시장 성장 가능성이 높고, 2) PB제품 활약이 다른 음식료품에 비해 낮은 편.


C. 한국 소스 시장 분석의 시사점:
1) CJ제일제당은 이미 성숙된 시장에 침투할 때는 어려움을 겪었으나, 성장하는 시장에서는 대부분의 경우 점유율 상승세를 보임. 2) 파스타소스, 샐러드 드레싱 등 성장하는 시장은 대부분 비전통 소스시장이며, 그러한 품목들은 소득에 비해 상대적으로 재화의 가격 자체가 고가인 경우가 많음.


CJ제일제당 소스제품의 해외 매출 증가에 기대:
소스류 관점에서 CJ제일제당의 투자포인트는 다음과 같음. 1) 중국에서 MSG 시장 축소로 인한 조미료 (Bouillon) 시장 성장의 수혜를 누릴 것으로 예상하고, 2) 한국에서는 미디어 채널을 통해 브랜드 이미지를 강화하여, 양념장, 기타소스류에서 점유율 상승시켰는데, 중국에서는 CGV의 상영관을 활용할 수 있으며, 3) 햇반류를 가공 없이 판매하는 것은 한국 쌀의 글로벌 가격 경쟁력이 없기 때문에 소스류를 활용한 부가가치 창출이 중요할 것으로 예상됨.


샘표식품에도 관심:
1) 간장의 안정적인 판매량과 높은 가격 전가력, 2) 시장의 추가 과점화 가능성, 3) 액상 조미료 매출 확대가 샘표식품의 매출 성장 동력. 매출의 3.9%로 상승한 연구개발비가 다른 음식료 기업들은 아무리 많아도 1% 미만이기 때문에 이를 조절하면 현재의 낮은 수준의 영업이익률은 개선 요인이 충분. 자사주가 지배주주의 지배력을 강화하는 측면으로 활용된다는 점은 소액주주에게 긍정적이지 않으나, 대주주가 안정적인 지배구조를 확립한 만큼 이익 개선, 배당성향 확대가 가능하다면 주가 상승 가능할 것.


삼성 양일우




닫기
운영배심원 의견이란?

게시판 활동 내용에 따라 매월 새롭게 선정되는 운영배심원(10인 이하)이 의견을 행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배심원 4인이 글 내리기에 의견을 행사하게 되면 해당 글의 추천수와 반대수를 비교하여 반대수가 추천수를 넘어서는 경우에는 해당 글이 블라인드 처리 됩니다.

※ 본 기능은 시범적용으로 추후 운영방침이 개선될 수 있습니다.

글 글 글 글

한마디 쓰기 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글쓰기 답글
목록 윗글 아래글
윗글
[음식료/레저] 해외마케팅 takeaways
아랫글
1인가구 증가 + '먹방'의 힘…음식료·편의점株 또 급등

 

  • 윗글
  • 아랫글
  • 위로

오늘의 이슈
코스피
2068.17

▲0.77
0.04%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183,500▲
  2. 필룩스6,590▲
  3. 에이치엘비122,400▲
  4. 헬릭스미스105,600▲
  5. 셀트리온헬스54,500▲
  6. 신라젠13,800▲
  7. 삼성전자50,100▲
  8. 삼성전기110,500▲
  9. 코오롱생명과27,500▼
  10. 삼성SDI22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