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모멘텀

[뉴욕마감]유통주 부진에 대부분 하락…다우 0.11%↓
2017/05/13 05:31
 
[아시아경제 뉴욕 김은별 특파원] 12일(현지시간) 뉴욕 증시는 유통주들의 약세로 대부분 하락 마감했다. 이날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는 전일대비 0.11%(22.81포인트) 하락한 2만896.61로 장을 마감했다. 골드만삭스와 유나이티드헬스가 하락한 것이 다우지수에 큰 영향을 미쳤다. 제너럴일렉트릭은 도이치뱅크가 '보유'에서 '매도'로 하향 평가하면서 가장 큰 하락세를 보였다. S&P 500 지수는 0.15%(3.54포인트) 내린 2390.90으로 거래를 마쳤다. 반면 나스닥 지수는 0.09%(5.27포인트) 상승한 6121.23으로 장을 마감했다. 이날 지수 하락세에는 메이시스와 노드스트롬 등 몇몇 소매업체들이 예상을 밑도는 실적을 발표한 것이 영향을 미쳤다. 소매업체들의 실적 부진은 미국 고객들의 소비가 부진하다는 것을 뜻하며, 이는 곳 경기가 생각했던 것보다 빠르게 회복하지 않고 있다는 뜻으로 풀이할 수 있기 때문이다. 소매업체들이 부진한 실적을 냈지만 경제지표는 긍정적인 모습을 보여 투자자들은 관망하고 있다. 이날 발표된 미국의 4월 소매판매는 전달대비 0.4% 늘었다. 예상치인 0.6% 증가에는 못 미쳤지만 1년 전보다는 4.5% 늘었다. 같은기간 미국의 소비자물가는 완만한 반등세를 나타냈다. 미 노동부 발표에 따르면 지난 4월 소비자물가지수(CPI)는 전월보다 0.2% 올랐다. 예상치인 0.2% 상승에 부합했으며, 2년여 만에 최대 낙폭이었던 3월 기록인 0.3% 하락을 웃돌았다. 근원 소비자물가는 전년 대비 2.2% 올라 예상치인 2.3%상승에는 못 미치는 모습을 보였다. 3월 중 미국의 기업재고는 0.2% 늘어 예상보다 조금 더 큰 폭으로 증가했다. 국내총생산(GDP) 산출에 사용되는 자동차를 제외한 소매재고는 전월보다 0.3% 늘었다. 경기지표와 소매업체들의 실적이 혼란스러운 모습을 보이고 있는 가운데, 투자자들은 찰스 에번스 시카고 연방준비은행(연은) 총재와 패트릭 하커 필라델피아 연은 총재의 연설을 주시하고 있다. 연방준비제도(연준)의 내달 금리 인상 기조에 대한 단서를 언급할 수 있어서다. CME그룹의 페드와치에 따르면 금리선물 시장에 반영된 6월 금리 인상 가능성은 78.5%를 나타냈다. 국제유가는 보합세를 나타냈다. 이날 미국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미 서부텍사스산 원유(WTI) 6월 인도분은 전날보다 0.01달러(0.02%) 오른 배럴당 47.84달러로 거래를 마쳤다. 런던 ICE 선물시장의 6월 인도분 브렌트유도 0.06달러, 0.12% 오른 배럴당 50.83달러에 거래됐다. 미국의 원유재고가 감소하면서 3거래일째 오름세를 보이고는 있지만, 여전히 원유재고에 대한 우려는 있는 상황이다. 금값도 사흘째 올랐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제임스 코미 연방수사국(FBI) 국장 해임 조치로 정치적 불확실성이 부활하면서 안전자산에 자금이 쏠린 것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뉴욕상품거래소에서 6월 물 금 가격은 전날보다 온스당 3.5달러(0.3%) 오른 온스당 1227.70달러에 마감됐다.
뉴욕 김은별 특파원 silversta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뉴욕마감]소매기업 실적부진에 하락…다우 0.11%↓[뉴욕마감]FBI 국장 해임 충격 흡수하며 혼조세‥다우 0.16%↓[뉴욕마감]北 '6차 핵실험' 가능성에 하락전환…다우 0.17%↓[뉴욕마감]프랑스 대선 앞두고 소폭 상승마감..다우 0.28%↑[뉴욕마감]연준 "성장률 부진 일시적" 진단에 다우 상승반전[뉴욕마감] 애플 등 실적발표 기대감에 상승마감[뉴욕마감] 美 저조한 GDP 영향에 하락…다우 0.20%↓[뉴욕마감]기술주 강세에 나스닥 또다시 사상 최고치 경신[뉴욕마감]트럼프 세제개편안 발표 후 하락…다우 0.10%↓[뉴욕마감]어닝시즌·트럼프 감세안 기대감에 상승…나스닥 6000고지 돌파  



 

  • 위로
오늘의 이슈
코스피
2533.99

▼-0.80
-0.03%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218,800▼
  2. 셀트리온제약63,500▲
  3. 셀트리온헬스80,200▼
  4. 제넥신61,700▼
  5. SK하이닉스83,000▲
  6. 카카오157,500▲
  7. 삼화콘덴서0-
  8. 시노펙스3,885▲
  9. 에이치엘비생9,220▲
  10. 일진머티리얼36,8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