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모멘텀

[뉴욕마감]기술주·에너지 급등에 상승…S&P·나스닥 사상최고
2017/05/16 05:14
 
[아시아경제 뉴욕 김은별 특파원] 15일(현지시간) 뉴욕 증시는 기술주와 에너지주가 상승하며 일제히 올랐다. S&P 500 지수와 나스닥 지수는 사상 최고치를 또 한 번 경신했다. 이날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는 전일대비 0.41%(85.33포인트) 오른 2만981.94로 장을 마감했다. 랜섬웨어의 전세계적인 공격으로 보안주인 시스코가 급등한 것이 영향을 미쳤다. 이날 시스코 주가는 2.33% 올랐다. S&P 500 지수 역시 에너지주가 호조세를 보이면서 0.48%(11.42포인트) 올랐다. 원유 감산 연장이 현실화될 가능성이 커지면서 에너지 기업들의 주가가 오른 영향이 컸다. 나스닥 지수 역시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으며, 0.46%(28.44포인트) 오른 6149.67로 거래를 마감했다. 페이스북과 알파벳, 애플 등의 주가가 오른 것이 영향을 미쳤다. 이날 증시는 사우디아라비아와 러시아가 원유 감산을 예상보다 장기간 연장하는데 합의했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급등했다. 이날 석유수출국기구(OPEC) 회원국과 비회원국의 대표격인 사우디아라비아와 러시아는 전격적으로 감산 연장을 합의했다. 중국 베이징에서 회동한 알렉산드르 노박 러시아 에너지부 장관과 칼리드 알팔리흐 사우디 석유장관 사이에서 합의가 이뤄졌다. 소식이 전해지면서 미국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미 서부텍사스산 원유(WTI) 6월 인도분은 전 거래일보다 1.01달러(2.1%) 오른 배럴당 48.85달러로 거래를 마쳤다. WTI는 장중 한때 배럴당 49.66달러까지 급등했다가 오름폭을 줄였다. 런던 ICE 선물시장에서 6월 인도분 브렌트유는 전 거래일보다 95센트(1.9%) 상승한 배럴당 51.79달러 수준에서 움직이고 있다. 브렌트유도 이날 한때 3주일 이래 가장 높은 52.63달러까지 올랐다. 지난해 석유수출국기구(OPEC)회원국과 러시아를 비롯 비회원국은 올해 1월부터 6개월 동안 하루 산유량을 180만 배럴 줄이는 데 합의한 바 있다. 감산 연장 소식에 유가는 3주 만에 최고치로 뛰어올랐고 미국 대형 석유기업들의 주가도 상승했다. 다른 산유국까지 동참할지는 이달 24∼25일 오스트리아 빈에서 열리는 OPEC 회원국·비회원국 장관급회담에서 결정된다. 이날 발표된 경제지표는 엇갈리는 모습을 보였다. 이달 미국 뉴욕지역의 제조업지수는 지난해 대통령 선거 이후 처음으로 마이너스 수준으로 떨어졌다. 미국 뉴욕 연방준비은행이 발표한 관할지역 제조업지수(엠파이어스테이트지수)는 5월 중 -1을 기록, 시장 예상치인 7보다 훨씬 낮은 모습을 보였다. 지난달 5.2보다도 하락했다. 이 지수는 제로(0)를 중심으로 업황의 수축 또는 팽창을 가리킨다. 하지만 같은 기간 미국 주택건설업 체감경기는 올랐다. 주택건설협회(NAHB)가 집계한 5월 주택시장지수는 70으로 예상치 68을 상회했다. 이 지수가 50을 웃돌면 업황이 좋다는 뜻이다. 금값은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에 따른 지정학적 불안 고조, 경제지표 부진으로 인한 달러화 하락으로 상승했다. 이날 뉴욕상품거래소에서 6월 물 금 가격은 전주 마지막 거래일보다 2.30달러(0.2%) 오른 온스당 1230달러로 거래를 마쳤다.
뉴욕 김은별 특파원 silversta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뉴욕마감]유통주 부진에 대부분 하락…다우 0.11%↓[뉴욕마감]소매기업 실적부진에 하락…다우 0.11%↓롤러코스터 탄 국제유가…OPEC 회의가 분수령[뉴욕마감]FBI 국장 해임 충격 흡수하며 혼조세‥다우 0.16%↓[뉴욕마감]北 '6차 핵실험' 가능성에 하락전환…다우 0.17%↓[뉴욕마감]프랑스 대선 앞두고 소폭 상승마감..다우 0.28%↑[뉴욕마감]연준 "성장률 부진 일시적" 진단에 다우 상승반전[뉴욕마감] 애플 등 실적발표 기대감에 상승마감[뉴욕마감] 美 저조한 GDP 영향에 하락…다우 0.20%↓[뉴욕마감]기술주 강세에 나스닥 또다시 사상 최고치 경신  



 

  • 위로
오늘의 이슈
코스피
2533.99

▼-0.80
-0.03%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218,800▼
  2. 셀트리온제약63,500▲
  3. 셀트리온헬스80,200▼
  4. 제넥신61,700▼
  5. SK하이닉스83,000▲
  6. 카카오157,500▲
  7. 삼화콘덴서0-
  8. 시노펙스3,885▲
  9. 에이치엘비생9,220▲
  10. 일진머티리얼36,8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