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모멘텀

세계 최대 의결권 자문사 ISS도 "조원태 회장 사내이사 연임 찬성"
2020/03/14 13:45
 
[이투데이] 한영대 기자(yeongdai@etoday.co.kr)



세계 최대 의결권 자문사인 ISS가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의 사내이사 연임 안건에 대해 찬성을 권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14일 업계에 따르면 ISS는 전날 회원사에 보낸 한진칼 주주총회 의안 분석(의결권 권고) 의견에서 조 회장의 사내이사 재선임 안건에 대해 찬성을 권고했다.

하은용 대한항공 재무 부문 부사장의 사내이사 선임 안건에 대해서도 찬성을 권고했다.

조 회장, 하 부사장에 찬성 권고를 낸 것에 대해 ISS는 "회사에 도움이 되는 경험과 경력을 갖고 있다"고 설명했다.

ISS는 한진칼 이사회 규모 적정성을 6~10명으로 판단했으며, 이에 따라 사외이사는 한진칼이 추천한 김석동, 박영석, 최윤희에 대해 찬성 의견을 냈다.

다만 임춘수 마이다스PE 대표, 이동명 법무법인 처음 대표변호사에 대해서는 "경험이 중복되는 후보자"라는 이유로 반대 의견을 피력한 것으로 알려졌다.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 행동주의 사모펀드 KCGI, 반도건설 등 3자 연합이 제안한 이사진 후보군에서는, 김신배 포스코 이사회 의장에 대해 "과거 타사 경영 및 사외이사 경험이 도움될 것"이라며 찬성 의견을 냈다.

다만 김 의장을 제외한 나머지 후보 6명(배경태, 함철호, 서윤석, 여은정, 이형석, 구본주)에 대해서는 반대 권고를 한다.

앞서 국내 최대 의결권 자문사인 KCGS(한국기업지배구조원)도 13일 조원태 회장 선임에 찬성을, 주주연합 측 후보에 대해서는 '불행사'를 권고했다.

업계 관계자는 "세계 최대 의결권 자문사와 국내 최대 의결권 자문사가 공히 조 회장에 손을 들어줌에 따라 조 회장의 한진칼 사내이사 선임 가능성이 커지고 있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이번엔 '대한항공 자가보험·사우회' 한진칼 지분 3.8% 두고 싸움
한신평 “대한항공ㆍ한진칼 신용등급 ‘하향검토’ 워치리스트에 등록”
대한항공, 경운대와 항공산업 육성 공동협력 협약
한신평, 대한항공 항공운임채권 ABS ‘하향검토’…아시아나 ABS ‘미확정검토’
대한항공 사우회 "의결권 침해 3자 연합, 간섭권리 없어"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윗글
[뉴욕] 하락 마감. FRB 금리인하 어렵다
아랫글
[뉴욕] 하락 마감. FRB 금리인하 어렵다

 

  • 윗글
  • 아랫글
  • 위로
오늘의 이슈
코스피
1791.88

▲66.44
3.85%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209,000▲
  2. 셀트리온헬스84,400▲
  3. 삼성전자48,700▲
  4. 씨젠95,300▲
  5. 파미셀18,650▲
  6. 코미팜26,650▲
  7. 신풍제약20,000↑
  8. 현대차88,800▲
  9. 수젠텍29,100▲
  10. 다나와26,9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