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세분석

인쇄
목록
다보스 포럼, 내년부터 다시 1월 개최 조회 : 1
 
26일(현지시간) 독일의 올라프 숄츠 총리가 스위스 다보스의 세계경제포럼(WEF)에서 연설하고 있다.로이터뉴스1


[파이낸셜뉴스] 코로나19로 인해 일정이 바뀌었던 ‘세계경제포럼(WEF)’이 내년부터는 원래 일정대로 매년 1월에 열릴 예정이다.

WEF 관계자는 26일(현지시간) 사우디아라비아의 알아라비야 방송 등 외신들을 통해 ‘다보스 포럼’으로 불리는 WEF의 내년 연차 총회가 1월 15~20일 열릴 예정이라고 전했다.

전 세계 주요 정치 및 경제 인사가 스위스 다보스에 모여 국제 현안을 논의하는 WEF는 매년 1월에 열렸지만 코로나19로 인해 2020년 1월 회의 이후 일정이 바뀌었다. 2021년 회의는 취소됐으며 올해 회의는 1월에 진행될 예정이었지만 코로나19 오미크론 변이 때문에 이달까지 밀렸다. 올해 회의는 지난 22일 개막해 26일에 종료됐다.

이번 회의에서는 '전환기의 역사: 정부 정책과 기업 전략'을 주제로 약 50명의 국가 수반을 비롯해 2500명에 달하는 기업인과 정치인, 학계 인사 등이 참석했다. WEF 관계자는 코로나19 재확산 등 다른 변수가 없다면 WEF 회의 일정이 내년부터 기존 일정대로 돌아간다고 설명했다.






목록

 

  • 위로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
코스피
2422.09

▲20.17
0.84%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174,500▼
  2. 코미팜7,030▼
  3. 비에이치아이7,390▲
  4. 셀트리온헬스67,500▼
  5. 삼성전자59,400▲
  6. 카카오71,600▼
  7. 씨젠38,000▲
  8. 시노펙스3,330▲
  9. 에코바이오6,580▲
  10. 셀트리온제약76,2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