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증시분석

글쓰기 인쇄
목록 윗글 아래글
[뉴욕증시] 코로나 공포에 일제히 하락 마감 조회 : 190
2020/11/13 06:48
 

[샌프란시스코=뉴스핌]김나래 특파원=뉴욕 증시가 12일(현지시간) 일제히 하락 마감했다. 미국에서 코로나19 재확산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고, 백신 기대감이 우려로 바뀌고 있는 상황이다.

뉴욕증권거래소(NYSE).[사진=로이터 뉴스핌] 2020.11.10 mj72284@newspim.com

이날 다우지수는 전일 대비 317.46포인트(1.08%) 내린 2만9080.17로 잠정 집계됐다. 스탠다드앤푸어스(S&P)500 지수는 33.65포인트(1.00%) 하락한 3537.01, 나스닥은 76.84포인트(0.65%) 내린 1만1709.59를 나타냈다.

시장은 코로나19 백신 개발 기대감에 급등했지만 코로나19 확산세에 주춤하는 분위기다. 여기에 백신 상용화까지 시간이 오래 걸릴 것도 부담이 되고 있다.

이날 증시 하락은 미국 내 코로나19 확산에 대한 우려가 흔들었다. 미 존스홉킨스대에 따르면 이날 오후 현재 미국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1050만259명으로 조사됐다. 이로 인한 사망자는 24만2436명에 달했다.

뉴욕타임스는 지난 하루 동안 미국에서 14만2860명의 신규 환자가 발생했다고 전했다. 신문은 지난 일주일 동안에는 하루 평균 12만8096명씩 늘어났으며 이는 지난 2주일 평균에 비해 69% 증가한 규모라고 보도했다. 미주 대륙에서 국가별 감염 규모는 미국에 이어 브라질(574만7660명), 아르헨티나(127만3356명), 콜롬비아(116만5326명) 순으로 조사됐다.

이런 추세 속에서 시카고는 이날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자택 권고를 했다.  뉴욕은 식당과 바, 체육관 등 이용시간 제한을 시행했다.

특히 제롬 파월 연방준비제도 의장이 백신 개발 가속화에도 불구하고 향후 경제 전망에 대해 신중론을 유지한 점도 시장에 부담이 됐다.

ticktock0326@newspim.com

국제유가, 백신 기대 지속하며 상승…WTI 2.7%↑
WTI, 0.8% 하락… 코로나 공포·원유 재고 증가
애플 자체 칩 M1 탑재 신제품 공개에 월가 IB들 '반색'
[팬데믹 현황]美 확진자 1050만여명..사망자는 24만여명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0
글쓰기
목록 윗글 아래글
윗글
[뉴욕증시] 11월 12일 미국 주식 시장 데일리 : 경제 봉쇄 우려가 시장을 지배
아랫글
[뉴욕증시] 11월 9일 월요일 미국 주식 시장 데일리 : Pfizer 백신 기대감으로 급격한 가치주 로테이션

 

  • 윗글
  • 아랫글
  • 위로
오늘의 이슈
rassi
코스피
3154.57

▲14.26
0.45%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319,500▼
  2. 삼성전자87,000▲
  3. 셀트리온헬스149,700▼
  4. 기아차89,900▲
  5. 아이에이1,530▼
  6. SFA반도체7,740▼
  7. SK하이닉스129,500▲
  8. 대한항공30,100▼
  9. 삼성SDI795,000▲
  10. 현대차248,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