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더스클럽

글쓰기 인쇄
목록 윗글 아래글
폼페이오 "김정은, 비핵화 타이밍 시급성 알 것···검증이 핵심" 조회 : 1843
2018/06/14 15:27
 

폼페이오 "김정은, 비핵화 타이밍 시급성 알 것···검증이 핵심"

 

기사입력 2018-06-14 15:09

 

한미일 외교장관회담 후 기자회견
"
비핵화 증명 때까지 제재완화 없을것"

 

 [서울경제]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이 북한의 신속하고 실질적인 비핵화 절차에의 돌입을 촉구했다.

폼페이오 장관은 14일 서울 외교부 청사에서 한미일 외교장관회담을 이후 진행된 공동기자회견에서 비핵화 프로세스의 속도와 관련된 질문에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비핵화를 마칠 타이밍의 시급성을 알고, 비핵화를 빨리 해야 함을 이해할 것으로 우리는 믿는다”고 밝혔다
.

폼페이오 장관은 이어
“북미정상회담은 양국 관계를 근본적으로 재설정할 거대하고 역사적인 기회를 만들었다”며 “역사적으로 북미관계에서 큰 전환점”이라며 의미를 부여했다. 그는 그러면서도 (북핵 신고 내용과 완전한 폐기 여부 등에 대한) 검증이 거기서 핵심적”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김 위원장이 완전한 비핵화를 하겠다고 선언한 것은 동북아뿐만 아니라 전세계의 평화와 안정에 굉장히 중요하다”면서 “물론 이것은 하나의 과정이며 쉬운 과정은 아닐 것”이라고 언급했다.

폼페이오 장관은
“북한이 완전히 비핵화 한 것이 증명될 때까지 유엔 대북 제재의 완화는 일어나지 않을 것”이라며 “트럼프 대통령이 기자회견뿐 아니라 김 위원장과 만났을 때도 (비핵화 조치와 제재완화 등 보상의) ‘순서’가 이번에는 다르다는 것을 명확히 밝혔다. 그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또한 그는 “완전한 비핵화 전에 경제적 지원과 재정적 지원을 해 준 과거의 실수는 다시 없을 것”이라고 부연했다.

폼페이오 장관은 그러면서도 “트럼프 대통령은 또한 김정은 위원장이 비핵화를 한다면 북한에 밝은 미래가 있을 것이라 말했다”며 “트럼프 대통령은 이 비전을 지난해 11월 서울에서 분명히 천명했다”고 소개했다
.

그는 “우리는 더 강하고 안정적이며 부유한 북한을 그리고 있다. 북한이 전 세계와 통합된 모습을 그렸다. 김 위원장도 이런 비전을 공유했다”고 했다. 이어
“전 세계와 미국과 한·미·일은 ‘완전하고 검증가능하며 불가역적인 북한의 비핵화(이라며 북미 공동성명에 담지는 못했지만 .

또 “한미일 동맹은 강철과 같이 견고하며 우리 3자는 매우 긴밀한 친교관계를 만들었고 앞으로도 북한 문제와 관련해 계속 공조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
권혁준인턴기자 7790@.com

 




0
글쓰기
목록 윗글 아래글
윗글
문재인 케어 의약품 비급여의 급여화 추진 계획
아랫글
주식투자에서 일부분을 전체로 확대 해석 해서는 안되는 이유

 

  • 윗글
  • 아랫글
  • 위로
오늘의 이슈
코스피
2376.24

▼-27.80
-1.16%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305,000▲
  2. 삼성전자46,600▼
  3. 셀트리온헬스113,200▲
  4. 셀트리온제약89,000▼
  5. 대아티아이9,110▲
  6. 대창솔루션4,540▲
  7. 에이치엘비98,900▼
  8. 아난티11,800▲
  9. 현대로템32,800▲
  10. 테라젠이텍스12,4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