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희망나눔 주주연대

주식종합토론

글쓰기 답글 인쇄
목록 윗글 아래글
개인투자자는 바보 조회 : 106
푸른강 (59.24.***.1) 작성글 더보기
쪽지 쓰기
친구 추가
미니홈
등급 사또
2018/04/16 14:15 (수정 : 2018/04/16 14:37)
 

셀트리온은 비록 공매도 세력에게 지금은 이겼지만..

공매도제도에서 주식 시장 덤벼드는 일은 나부터 바보 짓이다.

자기 패만 공개로 보여주고

주식가격 어느 선까지 공매도 치자 짜고 맞추는 장터

개미가 돈버는 일은 없다.

공매도 중지했던 몇 년 동안 그래도 소수는 벌었지만,

이제 끝났다.

위험자산 주식을 가지지 않고 그들은 돈 번다.

전에는 물량처분이 세력은 개인에게 불리했지만, 그게 해결 된 것이 공매도다.

공매도제도 혹여 폐지할까 실날 같은 희망에 붙어 있지만

이번 사태에도 공매도 폐지 않으면 

개미는 살아남지 못한다. 그래서 나는 실망하면 떠날 것이다.

바보짓 그만할려고 말이다. 

초록은 동색 고양이 생선가계 맏긴다면 그렇다.

갑질할 자는 모조리 공매도 폐지 말란다.

그게 지들 젖줄이라도 돼냐 ? 말이다.

무거운 공매도제도가 못나가면 가벼운 내가 나가야 산다.





0 0
닫기
운영배심원 의견이란?

게시판 활동 내용에 따라 매월 새롭게 선정되는 운영배심원(10인 이하)이 의견을 행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배심원 4인이 글 내리기에 의견을 행사하게 되면 해당 글의 추천수와 반대수를 비교하여 반대수가 추천수를 넘어서는 경우에는 해당 글이 블라인드 처리 됩니다.

※ 본 기능은 시범적용으로 추후 운영방침이 개선될 수 있습니다.

글 글 글 글

한마디 쓰기 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글쓰기 답글
목록 윗글 아래글
윗글
소형주 장세 꽃 피는 봄날, 올 최고치 갱신
아랫글
에너토크,좋은사람들

 

  • 윗글
  • 아랫글
  • 위로
코스피
2486.10

▲6.12
0.25%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266,500▼
  2. 셀트리온헬스86,100▼
  3. 셀트리온제약81,600▼
  4. 파미셀19,650▼
  5. 에코마이스터8,130▼
  6. 현대건설49,650▲
  7. 삼성바이오로507,000▼
  8. 대한뉴팜15,800▼
  9. 텔콘14,200▼
  10. 바이오니아12,6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