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희망나눔 주주연대

주식종합토론

글쓰기 답글 인쇄
목록 윗글 아래글
[조선] 추세적인 방향성은 우상향! 조회 : 118
증권가속보3 (1.241.***.228) 작성글 더보기
쪽지 쓰기
친구 추가
등급 대감
2019/04/10 09:09
 
Investment Points

가시적인 업황 개선을 LNG선, LPG선 그리고 해양생산설비가 이끌 전망: 19년들어 4월초까지 집계된 전세계 선박발주량은 총 204척으로 주요 선종들의 발주량이 여전히 소강상태를 보였다. 18년 동기 간에 선박발주량도 총 202척으로 전체 발주규모는 유사한 모습이다. 19년 초반에 수주 소식이 둔화 되고 현대중공업은 대우조선해양의 인수에 최대 걸림돌인 기업결합심사가 마무리되기까지 다소 시일이 소요될 수 있는 점이 주가를 횡보하게 했다. 2Q19에는 추가적인 LNG선 수주 소식과 함께 대규모 LNG선 발주 프로젝트의 입찰이 시작되고 유조선과 LPG선 발주 움직임이 늘어날 것으로  추정한다. 이와 더불어 해양생산설비 발주 프로젝트 입찰도 19년에 보다 늘어나고 있다. 이번 4월 중에도 인도 Reliance그룹의 MJ프로젝트용 FPSO, 사우디 Aramco의 Marjan 확장프로젝트 등에서 한국 조선소의 수주 가능성이 있다.

1Q19실적은 원/달러 약세 영향으로 현대중공업 흑자 전환으로 추정: 원/달러 기준환율은 1Q19에 1137.8원/달러로 4Q18말대비 19.7원 원화가 평가절하됐다. 대부분 조선소가 환헷지 정책을 가져가고 있지만 원/달러 환율 상승은 매출 및 수익성에 긍정적이고, 수주측면에서도 유리하다. 현대중공업의 1Q19실적은 원화약세기조아래 상선부문의 조업 안정화로 매출과 수익성 모두 컨센서스대비 소폭 개선된 것으로 추정한다. 신규수주가 19년 1분기 중에 LNG선과 LPG선 등 소규모로 추가됨에 따라 충당금 반영은 크지 않아 영업손익이 흑자로 전환된 것으로 추정한다.

Action

주력분야에서 수주 증대 가능성이 높은 삼성중공업과 현대미포조선 우선 비중확대 추천: 1Q19실적은 조선소별로 다소간 차이는 있겠지만 시장 컨센서스를 크게 벋어나지 않은 것으로 추정한다. 삼성중공업 등 대형 조선소의 본격적인 매출 증대는 2Q19부터 나타날 전망이다. 19년들어서 수주가 소강상태를 보이는 점이 주가 상승에 걸림돌로 작용하고 있다. 그러나 LNG선, LPG선, 유조선 그리고 해양생산설비 발주가 더 가시화되고 있고 한국 주요 조선소가 2Q19에는 향상된 수주 실적을 보여줄 가능성이 높다. 차별화된 수주 소식을 전해줄 삼성중공업과 현대미포조선에 대해 우선 비중확대를 권고한다.

DB금융 김홍균



닫기
운영배심원 의견이란?

게시판 활동 내용에 따라 매월 새롭게 선정되는 운영배심원(10인 이하)이 의견을 행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배심원 4인이 글 내리기에 의견을 행사하게 되면 해당 글의 추천수와 반대수를 비교하여 반대수가 추천수를 넘어서는 경우에는 해당 글이 블라인드 처리 됩니다.

※ 본 기능은 시범적용으로 추후 운영방침이 개선될 수 있습니다.

글 글 글 글

한마디 쓰기 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글쓰기 답글
목록 윗글 아래글
윗글
[서울옥션(063170)] 한국 미술품의 위상이 높아지고 있다
아랫글
[HDC현대산업개발(294870)] 실적보다는 사업시기 지연이 아쉽다

 

  • 윗글
  • 아랫글
  • 위로
코스피
1939.90

▲12.73
0.66%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153,000▼
  2. 셀트리온헬스41,150▼
  3. 삼성전자43,600▼
  4. 신라젠13,500▼
  5. 신성통상2,025▼
  6. 코미팜11,000-
  7. 후성9,460▼
  8. 동진쎄미켐14,500▼
  9. SK하이닉스75,100▼
  10. 삼성전기91,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