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희망나눔 주주연대

주식종합토론

글쓰기 답글 인쇄
목록 윗글 아래글
[KCC(002380)] 인적분할의 의미 조회 : 236
증권가속보3 (1.241.***.228) 작성글 더보기
쪽지 쓰기
친구 추가
등급 대감
2019/07/12 08:53
 
Fact: KCC 인적분할 공시

KCC는 7월 11일 장 종료 후 회사분할 결정을 공시했다. 분할비율은 0.1582002이며, KCC의 유리, 홈씨씨, 상재 사업부문을 인적분할 방식으로 분할한다. 공시된 분할 목적은 1)전문성 제고, 2)시장 신속대응, 3)경영 효 율성 강화다. 11월 13일 주주총회를 거쳐 20년 1월 1일 분할, 1월 21일 재 상장을 계획하고 있다.

Check Point: 1) KAC 지분, 2) 신설법인 사내이사

분할로 기타비유동금융자산 및 관계기업/공동기업투자 지분에 대한 재평가 에 따른 자본 증가는 470억원으로 시가총액(7월 11일 기준) 대비 1.7%다. 특이한 점은 분할하는 과정에 있어서 기존 KCC가 소유한 코리아오토글라 스(KAC) 지분 19.9%를 신설법인(KCG)에 넘긴다는 것이다(표4). 또한, 신 설법인 KCG의 사내이사로 현 코리아오토글라스 상무가 임명된다는 점 또 한 짚고 넘어가야할 부분이다.

Scenario: 계열분리를 위한 지분스왑을 한다면?

KCC를 인적분할 하고 나면 KCC(존속)과 KCG(신설)로 구분되는데, 위에서 확인했듯이 KCC가 들고있던 코리아오토글라스 지분 19.9%는 KCG로 간 다. 코리아오토글라스는 정몽익 사장이 25%를 들고 있다. 만약 정몽익 사 장이 KCG의 최대주주가 된다면, 코리아오토글라스는 정몽익 사장의 지배 에 있게 된다(그림2). 신설법인 KCG의 최대주주가 되는 방법은 지분 스왑 을 통해 가능하다. 정몽익 사장이 갖고있는 KCC 지분 8.8%를 정몽진 외 특수관계자 및 KCC가 갖고있는 신설법인 KCG 지분 37.47%와 맞바꾸면 된다. KCC와 KCG의 시가총액 차이가 크기 때문에 가능한 일이다. 스왑후 최종적으로 정몽익 사장은 KCG 지분 46%를 들고 있게 되며, 실질적으로 코리아오토글라스까지 지배하는 구조가 완성된다(그림3). 별도의 현금을 들 이지 않고도 계열분리가 가능한 시나리오의 판이 완성되었다.

흥국 김승준



닫기
운영배심원 의견이란?

게시판 활동 내용에 따라 매월 새롭게 선정되는 운영배심원(10인 이하)이 의견을 행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배심원 4인이 글 내리기에 의견을 행사하게 되면 해당 글의 추천수와 반대수를 비교하여 반대수가 추천수를 넘어서는 경우에는 해당 글이 블라인드 처리 됩니다.

※ 본 기능은 시범적용으로 추후 운영방침이 개선될 수 있습니다.

글 글 글 글

한마디 쓰기 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글쓰기 답글
목록 윗글 아래글
윗글
[택배] 최저임금 속도 조절론에 거는 기대감
아랫글
[동아에스티(170900)] 2Q19 Preview: 쉬어가는 시기

 

  • 윗글
  • 아랫글
  • 위로
코스피
2070.73

▲8.40
0.41%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173,500▲
  2. 셀트리온헬스51,500▼
  3. 백광소재6,520↑
  4. 마니커1,410▲
  5. 이글벳10,600↑
  6. 삼성전자47,700▲
  7. 대한뉴팜12,100▼
  8. 흥구석유7,540▼
  9. 우리손에프앤2,840-
  10. 삼성바이오로316,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