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새로운 정보

주식종합토론

글쓰기 답글 인쇄
목록 윗글 아래글
[단독] 佛 2위 '나틱시스'도…글로벌 금융사 한국 진출 러시 조회 : 929
gregory16 (49.1.***.59) 작성글 더보기
쪽지 쓰기
친구 추가
등급 대감
2021/03/02 16:56
 
글로벌 유명 금융회사들이 잇따라 한국시장 진출을 선언하고 있다. 세계 최대
사모투자펀드(PEF)인 블랙스톤이 한국에 사무소를 개설하기로 한 데 이어 프랑
스 2위 투자은행(IB)인 나틱시스도 한국에서 증권업에 뛰어들 채비를 마쳤다.

2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나틱시스는 지난달 금융위원회에 금융투자업 예비인
가를 신청했다.

나틱시스는 프랑스에서 소시에테제네랄(SG), 크레딧아그리콜과 함께 2위권 금융
그룹으로 분류되는 BPCE에 속해있다. 한국에서는 2010년 현대건설 인수전 당시
현대그룹 측에 재무적투자자(FI)로 1조2000억원 규모 인수금융을 지원하기로
해 눈길을 끌었다. 그동안 한국에 사무소만 두고 있다가 이번에 증권업 인가를
신청하면서 서울지점을 설립할 예정이다.

앞서 나틱시스는 지난 2018년에도 금융당국에 증권업 예비인가를 신청했다가 자
진철회 했다. 금감원 관계자는 “당시 유럽 금융당국이 진행하던 제재 관
련 서류 미비 등 문제로 인가절차가 진행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나틱시스는 파생상품 거래에 강점을 가진 것으로 알려져 있다. 한국에서도 일반
·전문투자자를 대상으로 한 장외파생상품 중개업을 시작으로 점차 보폭
을 넓힐 계획이다.

업계에서는 지난해부터 해외 금융사의 한국시장 진출이 계속해서 이뤄지고 있다
는 점에 주목하고 있다. 지난 1월 금융위는 네덜란드계 아이엠씨(IMC)증권에 대
한 금융투자업 예비인가를 의결했다. 외국계 증권사에 대한 증권업 인가가 나온
건 2017년 6월 이후 처음이었다.

2014년 사무소를 철수했던 블랙스톤도 올 하반기 한국에 다시 사무소를 꾸리기
로 하고 준비 작업을 한창 진행하고 있다.

한 당국 관계자는 “지난해부터 국내 주식 등 자본시장이 다시 활기를 띠
자 해외 금융사의 진출 움직임이 뚜렷해졌다”며 “국민연금을 비롯
한 국내 기관투자가들이 글로벌 ‘큰 손’으로 자리 잡은 것도 영향
을 줬다”고 설명했다.



닫기
운영배심원 의견이란?

게시판 활동 내용에 따라 매월 새롭게 선정되는 운영배심원(10인 이하)이 의견을 행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배심원 4인이 글 내리기에 의견을 행사하게 되면 해당 글의 추천수와 반대수를 비교하여 반대수가 추천수를 넘어서는 경우에는 해당 글이 블라인드 처리 됩니다.

※ 본 기능은 시범적용으로 추후 운영방침이 개선될 수 있습니다.

글 글 글 글

댓글 쓰기 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글쓰기 답글
목록 윗글 아래글
윗글
"돈 내고 예금해라"…독일 은행들 마이너스 이율 확산
아랫글
미국 내 모든 애플스토어가

 

  • 윗글
  • 아랫글
  • 위로
코스피
3194.33

▲11.95
0.38%

rassi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309,500▼
  2. 카카오120,500▲
  3. 삼성전자84,100▲
  4. LG전자172,000▲
  5. 현대차230,500▼
  6. 삼성엔지니어14,850▲
  7. 하이브250,000▲
  8. 한화투자증권5,350▼
  9. 이트론769▲
  10. 아이진29,3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