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새로운 정보

강추! 이종목

인쇄
목록 윗글 아래글
보건복지부 지원 신약개발기술의 해외 기술(제품)수출 현황(2013~2015년) 조회 : 2017
RkfRmaal (61.108.***.131) 작성글 더보기
쪽지 쓰기
친구 추가
미니홈
미니홈 바로가기
2015/04/09 09:29
 

정부 신약연구개발사업으로 개발된 신약 및 신약후보물질의 기술수출 성과가 상당한 것으로 나타났다.

'BIO & MEDICAL KOREA' 주간(week)에 맞춰 최근 보건복지부 신약 개발 분야의 해외진출 성과를 분석한 결과, 국내 제약사의 개발 신약 및 신약후보물질이 기술 수출(공급 및 유통권리 포함) 성과를 거두는 것으로 확인됐다.

신약연구개발사업 지원을 받아 개발된 신약 및 신약후보물질로써, 2013년부터 2015년 3월 현재까지 기술 수출된 사례는 총 15건, 이에 따른 기술료 수입은 계약금(upfront)과 마일스톤(milestone)을 포함해 최대 10억 9820만 달러(약 1조 1914억원 규모)에 이르는 등 성과가 가시화되고 있다.

기술 수출에 성공한 15개 과제에 지원한 보건의료 R&D예산(2000~2014년)은 총 178억원이며, 참고로 최근 3년(2013~2015년)간 신약개발지원사업에 투입된 예산은 총 1825억원이다.

▲ 보건복지부 지원 신약개발기술의 해외 기술(제품)수출 현황(2013~2015년)

올해 1사분기 중 신약개발 R&D예산 지원을 받아 후속 개발된 국내 신약후보물질은 2건으로, 2월에는 시스템통합적항암신약개발사업단과 한미약품이 공동 개발한 항암신약물질(포지오티닙, Poziotinib)이 미국의 항암제 개발전문 제약사인 스펙트럼 파나수티컬즈에 기술 수출됐고, 3월에는 한미약품이 미국 다국적 제약사인 일라이릴리와 면역질환표적치료제 라이센스 및 협력계약을 체결해 최대 6억9000만 달러 규모의 기술수출 성과를 달성한 바 있다.

또 보령제약이 개발한 고혈압치료제인 '카나브정'도 우수한 효과를 기반으로 멕시코 등 중남미, 러시아에 이어 중국 시장 진출에도 성공, 누적기준 2억 달러의 기술수출계약(5건)을 달성했다.

일양약품이 개발한 놀텍정(장궤양), 슈펙트(백혈병)는 터키·러시아·중국 등으로, 안국약품이 개발한 시네츄라시럽(기관지염)은 미국으로 각각 수출됐고, 제넥신이 개발한 자궁경부전암 치료제 후보물질(GX-188E)은 중국으로 기술 이전됐됐다.




닫기
운영배심원 의견이란?

게시판 활동 내용에 따라 매월 새롭게 선정되는 운영배심원(10인 이하)이 의견을 행사할 수 있습니다.

운영배심원 4인이 글 내리기에 의견을 행사하게 되면 해당 글의 추천수와 반대수를 비교하여 반대수가 추천수를 넘어서는 경우에는 해당 글이 블라인드 처리 됩니다.

※ 본 기능은 시범적용으로 추후 운영방침이 개선될 수 있습니다.

글 글 글 글

댓글 쓰기 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목록 윗글 아래글
윗글
제약사 글로벌시장 진출 지원 대규모 국제행사 열린다
아랫글
실적이 좋아진 종목

 

  • 윗글
  • 아랫글
  • 위로
기법강의
코스피
2731.45

▲35.23
1.31%

실시간검색

  1. 셀트리온380,000▲
  2. 셀트리온헬스149,700▲
  3. 삼성전자71,500▲
  4. 현대차196,500-
  5. 한화솔루션45,100▼
  6. 카카오389,500▲
  7. SK하이닉스115,000▲
  8. 엔투텍7,600▼
  9. 삼성중공업7,110▲
  10. 셀트리온제약238,6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