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글로벌마켓

'트래블 버블' 제동 걸리나…싱가포르, 오미크론 감염자 2명 발생
한국경제 | 2021-12-03 03:08:59
한국과 '트래블 버블'(여행안전권역) 협약을 맺은 싱가포르에서도 코로
나19(COVID-19) 오미크론 변이 감염자가 두 명 나왔다.

싱가포르 보건부는 2일(현지시간)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 싱가포르에 입국한 2명
이 오미크론 변이에 대해 양성 반응을 보였다고 설명했다.

오미크론 변이 감염자 2명은 싱가포르에 도착한 뒤 격리에 들어가 지역사회와
접촉은 없었다. 싱가포르 보건부는 "현재로선 이들로 인한 지역사회 전파
증거가 없다"고 밝혔다.

감염자 2명 모두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완료한 상태로, 기침과 목 따가움 등 가
벼운 증상을 보였다.

싱가포르는 현재 우리나라와 백신 접종을 완료하고 코로나19 음성 판정을 받으
면 격리 없이 양국을 여행할 수 있는 '트래블 버블' 협약을 맺고 있다
. 대한민국 질병관리청은 트래블 버블 협약국에서 오미크론 변이가 확산하면 입
국을 제한할 수 있다는 방침을 밝힌 바 있다.

오미크론 변이는 지난달 24일 남아공이 처음으로 세계보건기구(WHO)에 보고한
변이로 현재 한국을 비롯한 30여 개국에서 감염자가 나오고 있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국경제 & hankyung.
com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