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글로벌마켓

멸종위기 독수리 12마리 죽인 산불…美 방화범에 징역 24년
한국경제 | 2022-05-20 19:37:39
미국 캘리포니아주 국유림에 산불을 내 멸종위기에 처한 대형 독수리(콘도르)
12마리를 죽게 한 남성에게 실형이 선고됐다.

19일(현지시간) AP통신은 캘리포니아주 몬터레이 카운티 재판부가 방화·
;동물 학대 등의 혐의로 기소된 이반 고메즈(31)에게 징역 24년 형을 선고했다
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고메즈는 2020년 8월18일 캘리포니아주 빅서에 북을 내 집 10채
와 콘도르 보호구역을 파괴하고 콘도르 12마리를 죽게 한 혐의를 받는다.

체포 당시 고메즈는 발화 지점에서 발견된 것과 동일한 라이터 여러 개를 소지
하고 있었고, 당시 산불은 발화가 시작된 지 4개월이 지난 12월31일 완전히 진
압됐다.

당시 화재 진압 중 소방 대장이 중상을 입는 등 소방관 3명이 화상과 연기흡입
으로 병원에 입원했다고 AP는 전했다.

한편, 날개가 최대 2.7m에 달하는 캘리포니아 콘도르는 북미에서 가장 큰 육지
새로 꼽힌다.

캘리포니아주는 콘도르 개체 수를 늘리기 위해 1980년대 초 야생에 남아 있던
콘도르 22마리를 포획해 사육한 뒤 1992년 로스 파드리스 국유림에 콘도르를 다
시 풀어주기 시작했다.

이보배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 한국경제 & hankyung.
com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rassi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