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글로벌마켓

조 바이든 美 대통령, 백악관에 BTS 초청
파이낸셜뉴스 | 2022-05-26 22:35:03
지난 4월 3일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 MGM 그랜드 가든 아레나에서 열린 제64회 그래미 시상식에 도착한 방탄소년단(BTS).AP뉴시스


[파이낸셜뉴스] 미국의 조 바이든 대통령이 한국의 방탄소년단(BTS)을 오는 31일(현지시간) 백악관으로 초청해 혐오 범죄와 차별을 주제로 대화할 예정이다.

미 정치매체 더힐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백악관은 26일 발표에서 아시아계 미국인·하와이 원주민·태평양 제도 주민(AANHPI) 문화의 달을 맞아 BTS를 백악관에 초청한다고 밝혔다.

백악관은 이날 성명에서 "글로벌 K팝 현상이자 그래미 후보에 올랐던 한국의 음악그룹 BTS가 아시안 포용과 대표성을 논의하고 최근 몇 년 동안 더욱 두드러진 이슈가 된 반(反)아시안 증오범죄 및 차별을 다루기 위해 미 대통령과 함께한다"고 밝혔다. 이어 "대통령과 BTS는 다양성과 포용성의 중요성과 전 세계에 희망과 긍정의 메시지를 확산하는 청년 대사로서 BTS의 플랫폼에 대해서도 논의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미 대통령이 개별 음악 그룹을 백악관에 초청하는 사례는 매우 이례적이다. 현지 매체들은 이번 초청에 대해 최근 미 뉴욕주에서 발생한 백인우월주의 범죄 등을 지적하며 미국 내 인종 범죄에 경각심을 울리려는 의도라고 추정했다.

백악관은 이번 발표에서 바이든이 "2021년 5월에는 법 집행기관에 증오범죄를 식별·조사·보고할 수 있는 자원을 제공하고 증오범죄 정보에 더욱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코로나19 증오범죄 법안에 서명한 바 있다"고 강조했다.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