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현대기아차, 지난해 中 SUV판매 45만대… 역대최대
이투데이 | 2016-01-09 10:09:24
[이투데이] 김희진 기자(heejin@etoday.co.kr)

현대기아자동차가 지난해 중국에서 사상 최대 규모의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을 판매한 것으로 나타났다.

9일 자동차업계에 따르면 현대기아차는 2015년 중국시장에서 ix25, 투싼, KX3, 스포티지 등 SUV 차량을 45만3995대 판매했다. 이는 전년 판매량인 40만4501대와 견줘 12.2% 증가한 수치로 현대기아차가 2002년 중국시장에 진출한 이후 최고 실적이다.

차종별로 보면 현대차의 2세대 투싼(현지명 ix35)이 10만5872대로 가장 많이 팔렸다. 이어 현대차 ix25(10만2755대), 기아차 스포티지R(8만1522대)가 뒤를 이었다.

현대기아차의 지난해 중국 전체 판매량 중에서 SUV가 차지하는 비율도 역대 최대를 기록했다. 이 회사의 2015년 중국 시장 SUV 판매비율은 27%다. 현대기아차가 중국에서 판 10대 중 3대는 SUV였던 셈이다. 이 회사의 2005년 중국시장 SUV 판매비율은 2.6%였다.

업계 관계자는 "소형차보다 고수익 차종인 SUV의 판매가 늘면서 현대기아차가 중국시장에서 새로운 성장동력을 찾게 됐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현대기아차, 미국서 RV차량 50만대 판매 '눈앞'
[간추린 뉴스] 현대기아차 ‘11월의 서프라이즈’
현대기아차, 11월의 ‘서프라이즈’… 미국시장 '돌풍'에 내수까지 '쑥쑥'
[간추린 뉴스] 현대기아차 中 시장 회복세… 점유율 연내 9% 돌파하나
현대기아차, 中 시장점유율 9% 눈앞…‘뚜렷한 회복세’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