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대우조선해양, 건조선박 또 화재… 인명피해 없어
이투데이 | 2016-01-10 08:04:54
[이투데이] 온라인뉴스팀 기자(online@etoday.co.kr)

대우조선해양이 건조 중인 선박에서 또 불이 났다.

9일 오후 9시 33분께 경남 거제시 아주동 대우조선해양 옥포조선소에서 건조 중인 LPG선박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불은 진수를 끝내고 안벽에서 마무리 공정중인 LPG선박의 선수쪽 갑판에서 처음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다.

조선소 자체 소방대와 출동한 거제소방서 소방관들이 오후 11시 23분께 불을 모두 껐다. 직원들은 주말 작업을 모두 끝내고 저녁 무렵 모두 퇴근해 인명피해는 없었다.

대우조선해양은 지난해 8월 24일과 11월 10일 두차례 도크에서 건조 중인 LPG선박에서 불이나 협력업체 직원 4명이 숨졌다.



[관련기사]
스틸플라워, 대우조선해양에 85억 규모 납품 계약
산은, 한진중공업까지 떠안나
대우조선해양 “고재호 전 사장 조사해달라” …검찰에 진정서 제출
산은이 ‘김덕배’로 불리는 이유
[신년사] 정성립 대우조선해양 사장 “실추된 자존심과 희망을 회복하는 새해 만들자”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