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미국-러시아, 전화통화로 北 핵실험 대응방안 논의
아시아경제 | 2016-01-12 21:55:38
[아시아경제 박선미 기자]미국과 러시아 외무장관이 전화로 북한의 4차 핵실험 이후 한반도 정세에 대해 논의했다고 러시아 외무부가 12일(현지시간) 밝혔다.

세르게이 라브로프 외무장관과 존 케리 미국 국무장관 간 전화통화는 미국 측의 요청으로 이루어진 것이다. 다만 양국 외무장관이 북한의 4차 핵실험 대응 이슈를 가지고 구체적으로 어떠한 대화를 나눴는지는 공개되지 않았다.

두 장관은 조만간 직접 회동을 통해 북한의 4차 핵실험 이슈를 포함한 국제적 현안에 대해 좀 더 심층적으로 논의하기로 약속했다.

러시아가 과거 북한의 핵실험을 두고 "국제법 규정과 기존 유엔 안보리 결의들의 심각한 위반"이라고 입장을 밝혀온 만큼 양국 외무장관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의 대북 제재 결의 문제 등을 논의했을 가능성도 크다.

한편 모스크바를 방문 중인 고무라 마사히코(高村正彦) 일본 자민당 부총재도 이날 라브로프 러시아 외무장관을 만나 북한 핵실험 후 한반도 정세 등을 논의한 것으로 전해졌다.




박선미 기자 psm82@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北 "美 일시에 없앨 수소탄 보유 중"
美공화 대선후보 6차 토론회…폴·피오리나 탈락
'언론재벌' 머독, 믹 재거 前부인 '제리 홀'과 약혼
中 경제성장 둔화, 美 경제 최대 위험요소
美 금리인상…'옥수수 농가' 대공황 급 한숨
힐러리의 '부자증세'… "백만장자들에게 4% 추가 세율"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