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정부, 터키 이스탄불 여행경보 한 단계 격상…"여행자제"
아시아경제 | 2016-01-13 21:58:23
[아시아경제 원다라 기자] 정부는 13일 자살폭탄 테러로 다수의 사상자가 발생한 터키 이스탄불에 대해 여행 경보 단계를 기존 '여행유의(남색)'에서 '여행자제(황색)'로 여행경보를 한 단계 상향조정했다.

정부는 앞서 터키 내 시리아·이라크 접경지를 포함한 동남부 지역에 '여행자제' 또는 나 '철수권고'를 발령한 상태였다. 이날 조치에 따라 여행자제 지역에 이스탄불이 추가됐다.

정부는 여행유의(남색)→여행자제(황색)→철수권고(적색)→여행금지(흑색) 등 4단계의 여행경보 제도를 운용하고 있다.

우리 정부는 "현재까지 우리 국민은 경상 1명이 확인됐으며 가벼운 손가락 부상을 입었다"고 밝혔다.

현지시간으로 12일 오전 10시 20분께 터키 이스탄불 도심의 대표적 관광지인 술탄아흐메트 광장에서 자살폭탄 테러가 발생해 최소 10명이 사망하고 15명이 부상했다.터키 정부는 극단주의 무장조직 '이슬람국가'(IS) 조직원에 의한 테러로 규정하고 있다.





원다라 기자 supermoo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터키, 이스탄불 테러 후 IS 검거작전…68명 체포
정부 "터키 폭탄테러 행위, 강력규탄"
터키 이스탄불 관광지 폭발테러, 10명 사망…한국인 1명 경상(종합)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