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한전-동방전기공업 온실가스 감축 협력 MOU
edaily | 2016-01-14 17:37:45
09/23 장마감
거래량
770,398
전일대비
+1.52%
시가총액
385,178억
외인비율
33.37%
기간누적20일
-1,458,842
매매신호
매도
- 한전 "중소기업과 온실가스 감축 적극 추진"

[세종=이데일리 최훈길 기자] 한국전력(015760)공사는 14일 전남 나주 본사에서 동방전기공업㈜과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그린 크레디트 발굴 지원사업’ 협력 협정(MOU)을 맺었다.

그린 크레디트 발굴 지원사업은 온실가스 감축 규제 대상 대기업이 규제 대상이 아닌 중소기업에게 자금과 기술을 제공해 온실가스 감축 활동을 지원하는 것이다. 산업통상자원부와 대한상공회의소 지속가능경영원 주관 아래 진행되는 사업이다.

한전은 이번 MOU를 통해 전력 설비를 생산하는 중소기업이 감축한 온실가스 양만큼 탄소 배출권을 확보할 수 있게 됐다. 전력 기업으로는 처음이다.

한전은 동방전기에 온실가스 감축 장비 구입자금과 체계적 온실가스 관리 기술·방법도 지원할 계획이다. 이번 사업이 추진되면 연간 5천t의 이산화탄소가 감축되고 한전은 매년 약 7000만원 상당의 배출권을 확보할 것으로 예상된다.

한전 김홍균 기술기획처장은 “이번 MOU를 시작으로 전력 분야 중소기업들과 온실가스 감축 사업을 적극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며 “앞으로 국가 온실가스를 줄이는 데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 관련기사 ◀
☞ "비리 뿌리 뽑겠다" 정부 발표에 놀란 공기업들
☞ 칼자루 쥔 주형환, 이르면 내달 에너지공기업 '구조조정'
☞ 주형환 "현장 가보니 훨씬 더 절박…업계 적극 지원"
☞ [전문]주형환 산업부 장관 취임사
☞ 윤상직과 다른 주형환…첫 현장 방문 '수출 중소기업'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