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중기청, 수출용 제품 개발 中企…마케팅 지원
머니투데이 | 2016-01-17 06:00:00
[머니투데이 전병윤 기자] 중소기업청은 해외에 수출하기 위한 신제품 및 신기술을 개발한 기업이 수출주도형 강소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해외마케팅을 지원하는 '수출연계형 기술사업화 프로그램'을 시행한다고 17일 밝혔다.

중기청 측은 "수출을 목표로 신제품 및 신기술 개발을 마친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해외시장 조사부터 전시회 참가까지 마케팅 전반을 통합지원할 것"이라며 "지원 프로그램은 무역 교육과 홍보·디자인 개발지원, 정보 및 서비스 대행, 마케팅 홍보, 전시회 및 광고 등으로 구성된다"고 설명했다.

지원 프로그램에 참여할 경우 기업이 자율적으로 세부 프로그램을 선택할 수 있다. 프로그램 수행에 필요한 총 사업비의 70% 범위 내에서 최대 4000만원까지 정부 보조금도 지원한다. 올해부터는 정부가 출연한 개술 개발 기업 뿐 아니라 자체 연구개발 또는 대기업·연구소로부터 기술이전을 통해 기술을 확보한 기업까지 지원할 수 있도록 대상을 넓혔다.

중기청 관계자는 "기술 개발에 힘들게 성공하고도 수출로 연결하지 못하는 중소기업을 위한 것"이라며 "글로벌 경쟁력 진단을 통해 수출 잠재력이 높은 기업을 선발해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중기청은 소비재 제품을 개발한 기업에 가점을 부여하고 해당 사업을 통해 수출 마케팅 지원을 받은 기업이 앞으로 해외규격 인증 획득 등에도 지원할 경우 선정단계에서 우대할 방침이다. 참여 신청은 다음달 1일부터 19일까지 중소기업수출지원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할 수 있다.






전병윤 기자 byjeon@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