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전국 맹추위 속, 서울 첫 한파주의보…기상청 홈페이지 접속장애
이투데이 | 2016-01-18 21:39:46
[이투데이] 온라인뉴스팀 기자(online@etoday.co.kr)



전국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진 가운데 올들어 서울에 첫 한파주의보가 내려졌다. 강추위는 다음주 초중반까지 이어질 전망이다.

기상청은 18일 오후 6시를 기해 서울에 한파주의보를 발령했다. 이날 서울의 낮 최고기온은 영하 4도에 그쳤다.

이날 오후 8시 현재 제주와 전라남북도에는 지역에 따라 많은 눈이 내리고 있다.

서울의 경우 이튿날인 19일 아침 기온이 영하 14도까지 떨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낮 최고기온도 영하 7도에 그쳐 이번 겨울 들어 가장 추울 것으로 기상청은 내다봤다.

이번 주 내내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 10도 안팎의 추운 날씨가 이어지겠다.

맹추위는 오는 주말인 24일(일요일)에 절정을 이룰 것으로 전망된다. 24일에는 아침 최저 영하 15도, 낮 최고 영하 8도에 그칠 것으로 보인다.

영하권의 추운 날씨는 내주 화요일까지 이어지겠다. 27일께 낮 최고기온이 3도로 오르며 영상권을 회복하겠다.

한편 이날 오후 5시를 넘어 1∼2분간 일시적으로 기상청 홈페이지 접속 장애가 발생했다.

기상청은 "데이터 처리 과정에서 잠시 에러가 발생했고, 접속자로 인한 장애는 아닌 것으로 확인됐다"며 "태풍 등 기상 악화시 접속자가 일시적으로 급증해도 서버가 다운되지 않도록 용량을 충분히 늘려 운영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관련기사]
서울, 올겨울 첫 한파주의보…경기ㆍ강원 한파경보
전국 한파주의보 발령…당분간 최저기온 영하 10도 내외
[일기예보] 오늘 날씨, 전국 맑음 '서울 아침 -7.7도'…경기북부·강원영서에 한파주의보 '꽁꽁'
[여베리아(여의도+시베리아) 증권가] 침체된 증시전망ㆍ인력감축, 여의도는 ‘한파주의보’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