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이천 '교사 빗자루 폭행' 학생들 풀려났다는데…
아시아경제 | 2016-01-22 20:19:15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이천의 한 고등학교에서 빗자루 등으로 기간제 교사를 폭행한 가해 학생들이 석방됐다.

22일 수원지법 여주지원은 지난 11일 폭력행위 등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구속된 A(17)군이 청구한 구속적부심사에서 A군의 석방을 결정했다.

법원 관계자는 “증거를 인멸하거나 피해자 등에 해를 가할 우려가 없는 경우 보증금을 받고 석방할 수 있다는 형사소송법에 따라 A군을 석방했다”고 설명했다.

법원은 A군과 함께 구속된 B군(17)에 대한 전날 구속적부심사에서도 B군의 석방을 허가해 이 사건으로 구속된 가해 학생들은 모두 불구속 상태로 검찰 조사를 받게 됐다.

구속적부심사란 피의자 구속이 합당한지에 대해 법원이 다시 판단하는 절차로 구속적부심 결정에 대해서는 검사와 피의자 모두 항고할 수 없다.

석방된 A군 등 2명을 포함한 이천의 모 고교 학생 5명은 지난달 23일 수업시간 중 기간제 교사를 수차례 빗자루로 때리고 손으로 교사의 머리를 밀치는 등 폭행한 혐의로 입건돼 최근 검찰에 송치됐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빗자루 교사 폭행' 가해학생 구속…나머지 수사중
‘교사 빗자루 폭행’ 가해 학생 구속…트위터는 명의 도용 추정
‘대답 마음에 안 든다’ 교사가 중학생 폭행해 고막까지 파열…
‘교사 빗자루 폭행’ 트위터 논란 “맞을 짓하게 생겼으니 때린 것”
'교사 빗자루 폭행' 가해 학생들 퇴학당할까? 징계 수위 고심 중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