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LG전자 퓨리케어공기청정기 한겨울에도 판매 돌풍…작년보다 3배 증가
이투데이 | 2016-01-24 10:27:06
[이투데이] 정유현 기자(yhssoo@etoday.co.kr)

LG전자의 '퓨리케어(PuriCare)' 공기청정기가 한겨울에도 판매 돌풍을 이어가고 있다.

LG전자는 올해 1월 퓨리케어 공기청정기 판매량이 작년 같은 기간에 비해 3배로 늘었다고 24일 밝혔다. LG전자가 공기청정기 사업을 시작한 이후 1월 판매량 중에서는 가장 많다.

최근 강력한 한파로 실내에 머무는 시간은 길어지지만 환기는 쉽지 않다 보니 공기청정기에 대한 고객들의 관심이 많아진 것으로 보인다.

작년 10월 말 퓨리케어 브랜드 론칭 이후 한겨울에도 판매 호조세가 이어지고 고객들도 공기청정기를 사계절 가전으로 인식하게 됨에 따라 LG전자는 올해 판매 목표를 작년보다 높여 잡았다.

퓨리케어 공기청정기는 실내 공기 상태를 디스플레이로 확인할 수 있는 게 특징이다.

이 제품은 국내 업체 최초로 먼지 입자의 지름이 1㎛ 이하인 극초미세먼지를 감지하는 PM1.0센서를 탑재했다.

PM1.0센서는 극초미세먼지(1㎛ 이하), 초미세먼지(2.5㎛ 이하), 미세먼지(10㎛ 이하) 등의 농도를 측정해 디스플레이에 숫자로 보여준다. 감지된 공기 오염도에 따라 풍량을 알맞게 조절하는 자동운전 기능도 갖췄다.

또 먼지, 냄새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한 공기 청정도를 4가지 램프 색으로 알려준다.

가격은 모델별로 30만∼50만원대(출하가 기준)이다.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