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종합] 제주공항 마비 특별대책 수립…항공편 증편ㆍ연계교통 계획 마련
이투데이 | 2016-01-24 19:39:19
[이투데이] 세종=박엘리 기자(ellee@etoday.co.kr)

제주 전역에 몰아닥친 한파와 폭설, 강풍으로 24일 하늘ㆍ바닷길이 모두 막혀 섬이 이틀째 완전히 고립됐다.

국토교통부는 23일 오후 5시45분에 발효된 운항통제와 관련해, 체류승객에 대한 특별대책을 수립해 시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항공기 운항은 현재 25일 오전 9시까지 통제된 상황이며, 추가 운항 통제 연장 여부는 제주지방항공청에서 익일 기상 예보를 반영해 금일(24일) 밤 9시에 결정해 발표할 계획이다.

24일 결항편까지 현재 추정 체류객 약 5만8000여명이다.

특별대책으로는 먼저 운항이 재개되는 즉시 안전 운항에 지장이 없는 범위 내에서 시행이 가능하도록 정기ㆍ임시 항공편을 증편해 수송용량을 확대하는 비상수송대책을 마련할 계획이다. 각 항공사에 항공기 안전 운항과 체류승객을 우선 수송토록 조치할 예정이다.

아울러, 항공사 수송계획과 연계해 도착공항(인천, 김포) 심야시간 공항철도, 지하철, 공항리무진 연장ㆍ추가운행 등 연계교통 계획도 마련해 시행한다.

국토부는 제주지역 내 체류여객 대책으로 항공사ㆍ공항공사에서 공항 체류객과 예약승객에 대해 사전 안내를 철저히 하도록 하고, 공항 체류객에게는 모포, 음료수, 빵 등을 지원하는 한편 환자발생 등에 대비해 비상구급차를 대기하도록 조치했다.

국토부는 현재 가동 중인 비상대책반을 통해 기상과 운항상황을 신속히 파악해 전파하는 등 제주 체류객의 안전한 수송을 위해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아울러, 제주공항을 이용하려는 승객들은 공항으로 출발하기 전에 항공기 운항현황을 확인한 후에 출발하도록 당부했다.



[연관기사]
제주공항 고립 6만명 예약 순서는? ... "일요일 예약자, 화요일 출발 가능 하듯"
제주공항 발 묶인 진태현ㆍ박시은 부부 "행복한 고립 즐겨야 겠어요” 인증샷
제주공항 이틀째 결항...주차료 등 공항시설 이용료 어떻하나?
제주공항 내일 오전 운항 재개시 항공사 증편 계획은?
제주공항 이틀간 800여편 결항 ... 자연재해 피해 보상 어떻게?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
증시타임라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