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현대상선, 계열사 주식 팔고 신탁담보대출로 총 700억원 확보(상보)
edaily | 2016-01-29 18:24:00
05/27 장마감
거래량
2,767,791
전일대비
+29.65%
시가총액
4,000억
외인비율
8.01%
기간누적20일
-19,958
매매신호
매도
[이데일리 성문재 기자] 현대상선(011200)이 자구안의 일환으로 계열사 주식 매각과 신탁담보를 동원해 약 700억원을 확보했다.

현대상선은 29일 유동성 확보 및 재무구조 개선을 위해 계열사 현대아산 주식 808만7753주를 또다른 계열사 현대엘리베이터(017800)에 373억9898만원에 처분했다고 밝혔다.

이를 통해 현대아산 지분 약 35%를 취득한 현대엘리베이터는 현대아산 전체 지분의 3분의 2 가량을 확보하면서 현대아산의 최대주주가 됐다.

현대상선은 또 보유중이던 현대증권 주식 627만여주를 신탁담보로 해 현대엘리베이터로부터 327억원을 단기차입했다. 차입기간은 1년으로 현대상선은 이를 운영자금 등으로 활용한 뒤 내년 1월28일에 상환할 예정이다. 이자율은 연 8.5%가 적용됐다.

현대상선은 앞서 지난해 11월에도 현대엘리베이터와 신탁담보대출로 1392억원의 단기 차입을 진행한 바 있다.



▶ 관련기사 ◀
☞현대상선, 현대엘리로부터 327억원 단기차입
☞현대상선, 현대아산 주식 808만7753주 매각해 374억원 마련
☞15년 제약주는 잊어라! 16년을 장식할 VVIP제약주 등장!

<ⓒ종합 경제정보 미디어 이데일리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