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금주의 분양캘린더] 2월 첫째 주, 경기 ‘배곧헤리움어반크로스2차’ 등 3931가구 분양
이투데이 | 2016-01-30 10:03:30
[이투데이] 김동효 기자(sorahosi@etoday.co.kr)



2월 첫째 주 전국 4개 사업장에서 3931가구가 공급된다.

29일 부동산114에 따르면 내달 1일~5일까지 수도권에서는 경기 시흥시 ‘배곧헤리움어반크로스2차’ 1026실의 오피스텔 분양이 진행된다. 지방에서는 대구 동구 ’이안동대구’ 931가구(일반분양 305가구), 충남 천안시 ‘천안시티자이’ 1646가구 등 모두 2905가구가 공급된다. 구정연휴를 앞두고 있어 견본주택 개관 소식은 없다.

◇경기 시흥시 정왕동 ‘배곧헤리움어반크로스2차’ = 힘찬건설은 경기 시흥시 정왕동 배곧신도시 상업용지 4-1-1블록에 ‘배곧헤리움어반크로스2차’ 오피스텔을 분양한다. 지하6층~지상20층, 2개 동으로 전용면적 △21㎡ 720실 △26㎡ 216실 △40㎡ 90실 등 총 1026실로 구성된다. 서울대 글로벌 캠퍼스, 서울대 의료원, 신세계 사이먼아웃렛(2017년 예정), 롯데마트(2016년 예정)가 들어설 예정이며, 지하철 4호선 오이도역이 인접하다. 정왕IC를 통해 제3경인고속도로를 이용할 수 있고, 월곶IC로 영동고속도로, 제2서해안고속도로를 이용할 수 있다. 2월 1일부터 선착순으로 청약접수 및 계약이 진행되며 입주는 2018년 9월 예정이다.

◇대구 동구 신암동 ‘이안동대구’ = 대우산업개발은 대구 동구 신암동 181-1번지 일대를 재건축해 ‘이안동대구’를 공급한다. 지하2층~지상27층, 12개 동, 전용 59~101㎡로 구성되며 총 931가구 중 305가구를 일반분양한다. 단지 인근에는 동신초, 동대구초, 신암초, 대구공업고, 경북대가 자리잡고 있다. 대구 지하철 1호선 신천역이 위치해 교통여건도 좋다. 편의시설은 경상북도청, 대구시청, 대구파티마병원 등을 이용할 수 있다. 청약일정은 2월 3일 1순위, 2월 4일 2순위 접수가 진행되고, 당첨자는 2월 15일 발표된다. 계약은 2월 22일~24일 까지이며, 입주는 2018년 12월 예정이다.

◇충남 천안시 성성동 ‘천안시티자이’ = GS건설은 충남 천안시 성성동 성성도시개발구역 A1블록에 ‘천안시티자이’를 분양한다. 지하2층~지상39층, 12개 동, 전용 59~84㎡로 총 1646가구다. 단지 바로 옆에 유치원, 초등학교, 중학교 부지가 계획되어 있고, ‘이마트 서북점’과 스트리트형 상가몰인 ‘마치에비뉴’의 이용이 가능하다. 삼성SDI와 삼성디스플레이, 천안일반산업단지 등 배후수요도 풍부하다. 청약일정은 2월 3일 1순위, 2월 4일 2순위 접수로 진행되며, 당첨자는 2월 15일 발표한다. 계약은 2월22일~24일까지다. 입주는 2018년 10월 예정이다.

◇당첨자발표 (10개)

△강원 원주시 지정면 ‘롯데캐슬더퍼스트2차’ 전용 84㎡A 340가구가 일반 공급됐다. 당해지역 1순위에서 1688가구가 접수해 4.96대 1의 청약경쟁률을 기록했다. 이 단지는 2월 4일 당첨자를 발표한다.

이 외 △울산 중구 학산동 ‘울산학산동동남하이빌’ △충남 천안시 신당동 ‘e편한세상천안부성’ 등 총 10개 단지가 당첨자를 발표한다.

◇계약 (4개)

△서울 서초구 잠원동 ‘신반포자이’ 전용 59㎡A 23가구가 일반 공급됐다. 당해지역 1순위에서 2245가구가 접수해 97.61대 1의 청약경쟁률을 보였다. 이 단지는 2월 1일 계약을 시작한다.

이 외 △경북 예천군 예천읍 ‘예천이테크코아루’ △충남 천안시 쌍용동 ‘천안쌍용역코오롱하늘채’ 등 총 4개 단지가 계약을 시작한다.



[연관기사]
[금주의 분양캘린더] 12월 넷째 주, ‘래미안베라힐즈’ 등 9725가구 분양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