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제네시스 EQ900, ‘2016 한국 올해의 차’ 수상
이투데이 | 2016-01-31 11:09:54
[이투데이] 안철우 기자(acw@etoday.co.kr)

'제네시스 EQ900<사진>'이 2016 한국 올해의 차(Car of the Year)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현대차는 한국자동차기자협회 주최로 열린 한국 올해의 차 시상식에서 'EQ900'가 '2016 한국 올해의 차'를 수상했다고 31일 밝혔다. 2016 한국 올해의 그린카는 현대차의 ‘쏘나타 플러그인하이브리드’가 수상했다.

올해의 차를 수상한 'EQ900'는 지난해 글로벌 브랜드 '제네시스' 출범 이후 처음 출시한 제네시스 브랜드의 최고급 플래그십 모델이다.

EQ900는 올해의 차 수상이 혁신성과 고객 가치는 물론, 국산 최고급 초대형 세단에 걸맞은 명실상부한 최고의 차로 인정받은 것이라고 회사는 밝혔다.

현대차 국내영업본부장 곽진 부사장은 "인간중심의 진보를 지향하는 제네시스 브랜드의 첫 번째 차가 '2016 한국 올해의 차'를 수상하게 돼 더욱 의미가 크다"며 "앞으로도 연구개발, 고객서비스, 영업·마케팅 등 전 부문에 걸쳐 최고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쏘나타 플러그인하이브리드는 '2016 올해의 그린카'를 수상해, 친환경과 성능 및 경제성을 동시에 만족하는 모델로 인정받았다.

이날 시상식은 한국자동차기자협회 최우석 회장과 박일준 산업통상자원부 산업정책실장, 한국자동차산업협회 김용근 회장, 한국수입차협회 정재희 회장을 비롯해 국내 완성차 및 수입차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2016 한국 올해의 차'는 작년 한해 국내 출시해 300대 이상 판매된 신차(완전 신차 및 부분 변경 모델) 27종 가운데 3차에 걸친 심사 및 투표를 거쳐, 대상인 ‘올해의 차’를 비롯해 수입차, 그린카, 퍼포먼스, 디자인 등 각 부문별로 수상 모델을 선정했다.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