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실시간 속보창 보기
  • 검색 전체 종목 검색

주요뉴스

모두 끊긴 남북통신선… 한미훈련 통보 어떻게
아시아경제 | 2016-02-14 05:10:07

[아시아경제 양낙규 기자]남북간 판문점 직통전화와 서해지구 군 통신 등 연락수단이 모두 차단되면서 키 리졸브(KR)와 을지프리덤가디언(UFG) 연합연습 일정통보방식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14일 국방부에 따르면 남북 연락 수단은 판문점 채널과 서해지구 군 통신선, 북한군과 유엔군사령부간직통전화, 해군간 무선통신망이다. 북한이 판문점 직통전화와 서해지구 군 통신을 차단함에 따라 현재 남북한 간에는 공식적인 연락수단이 모두 단절된 상태다.

북한은 지난 11일 개성공업지구와 인접한 군사분계선을 전면봉쇄하고 남북관리구역 서해선 육로를 차단한다고 발표한 직후 정기적인 통신 점검에 일절 응하지 않고 있다. 현재 이들 통신망이 모두 단절됨에 따라 유일한 공식 연락수단은 판문점 공동경비구역(JSA) 내에서 '핸드마이크' 사용 뿐이다. 유엔사는 북한에 키 리졸브(KR)와 을지프리덤가디언(UFG) 연합연습 일정을 통보할 때 핸드마이크를 이용하고 있다. 북한군 판문점 대표부와 유엔사를 연결하는 직통전화를 북측이 일절 받지 않기 때문이다. 유엔사 측이 핸드마이크로 연합연습 일정을 통보하면 북한군 경비요원들이 나와 수첩에 받아 적는다고 한다.

서해ㆍ동해지구 남북관리구역을 연결하는 군 통신선은 서해지구 3회선과 동해지구 3회선 등 6회선이다. 2002년 9월 17일 남북 군상황실 간 통신선을 설치키로 합의한 뒤 같은 달 24일에는 서해지구에, 이듬해 12월 5일에는 동해지구에 각각 설치됐다. 광케이블인 통신선은 직통전화 1회선, 팩시밀리 1회선, 예비선 1회선 등이다. 2009년 12월 22일 서ㆍ동해지구에서 동케이블을 광케이블 통신망으로 연결하는 공사를 완료해 그해 12월 26일부터 개통했다.

개성공단 출입 인력의 명단은 서해지구 군 통신선을 통해 북측에 전달됐다. 북한은 2011년 5월 31일 동해지구 통신선을 차단하고 금강산지구 통신연락소를 폐쇄했다. 남북은 서해상 우발적 충돌을 방지하기 위해 2006년 2회선의 무선통신 채널을 가동했지만 2008년 5월 5일 북측이 일방적으로 차단하면서 지금까지 가동되지 않고 있다.

북한군과 유엔사간 직통전화도 북측이 2013년 정전협정 무효화를 선언한 직후부터 지금까지 불통되고 있다. 우리 측 함정에서 "여기는 한라산"이라고 교신을 하면 북측은 "여기는 백두산"이라고 응신했는데 지금은 전혀 반응이 없다고 군 관계자는 전했다.




양낙규 기자 if@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기사]
한미공군 첫 적지침투 연합훈련
통일부 "北, 한미 연례 훈련에 억지 주장…용납 못해"
북한, 한미연합훈련 비난 "강도높게 대응할 것"
北, 한미훈련 비난…"수수방관하지 않을 것"
한미연합훈련 ‘키리졸브연습’ 내달 2일부터 시작

 
이시각 주요뉴스
  • 한줄 의견이 없습니다.

한마디 쓰기현재 0 / 최대 1000byte (한글 500자, 영문 1000자)

등록

※ 광고, 음란성 게시물등 운영원칙에 위배되는 의견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오늘의 이슈